2023년 06월 10일 토요일

  • 서울 24℃ 날씨

  • 인천 24℃ 날씨

  • 백령 17℃ 날씨

  • 춘천 20℃ 날씨

  • 강릉 22℃ 날씨

  • 청주 24℃ 날씨

  • 수원 24℃ 날씨

  • 안동 22℃ 날씨

  • 울릉/독도 19℃ 날씨

  • 대전 24℃ 날씨

  • 전주 24℃ 날씨

  • 광주 25℃ 날씨

  • 목포 23℃ 날씨

  • 여수 23℃ 날씨

  • 대구 24℃ 날씨

  • 울산 24℃ 날씨

  • 창원 24℃ 날씨

  • 부산 24℃ 날씨

  • 제주 22℃ 날씨

������2 ������������ 검색결과

[총 4,321건 검색]

상세검색

코스피, 기관매수에 힘입어 2615선 마감

종목

[마감시황]코스피, 기관매수에 힘입어 2615선 마감

코스피 지수가 기관의 순매수세에 힘입어 강보합으로 마감했다. 코스피와 코스닥 모두 2차 전지주의 강세가 두드러졌다. 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19포인트(0.01%) 상승한 2615.60에 거래를 마감했다. 지수는 장 마감 직전 오후 3시 10분부터(2615.25) 하락 전환됐다가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다. 투자자별로는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2944억원, 400억원을 순매도했다. 반면 기관은 3479억원을 순매수했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배터리 소재 공장 더 늘리는 LG화학···"확실한 시장 선점"

에너지·화학

배터리 소재 공장 더 늘리는 LG화학···"확실한 시장 선점"

'글로벌 톱 종합 전지 소재 회사'로 도약을 선언한 LG화학이 불황에 빠진 석유화학업계에서 고부가 체질 개선 선봉장에 섰다. 지난해부터 이어진 석유화학 업황 부진에도 석유화학 생산 공장을 건설하는데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LG화학은 2025년 가동을 목표로 충남 대산에 탄소나노튜브(CNT) 4공장을 착공했다. 최근 LG화학은 여수에 증설한 연산 1200톤 규모 CNT 3공장이 최근 가동에 들어가면서 총 2900톤의 생산 능

현대ENG, 6월 아산모종2지구서 힐스테이트 대단지 선봬

분양

현대ENG, 6월 아산모종2지구서 힐스테이트 대단지 선봬

현대엔지니어링이 충남 아산시 아산모종2지구에 새로운 랜드마크 단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충남 아산시 모종동 아산모종2지구 B1블록에 '힐스테이트 모종 블랑루체'를 6월에 공급할 예정이라고 31일 밝혔다. 1060가구 규모의 대단지로 이뤄진 '힐스테이트 모종 블랑루체'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9개 동 전용 84~109㎡ 등 전 가구가 희소가치가 높은 중대형 평형으로 구성됐다. 단지가 들어서는 아산모종2지구는 인근 아산모종1지구, 모종

우량기업부 승격한 넥슨게임즈···게임·임대사업 '쌍끌이'

게임

우량기업부 승격한 넥슨게임즈···게임·임대사업 '쌍끌이'

넥슨의 개발 자회사 '넥슨게임즈'가 지난해 게임, 임대사업에서 고른 성장을 이루며 '우량 기업부'로 승격했다. 올해는 탄탄한 내실을 바탕으로 다수의 신작을 더 해 성장 가속 페달을 밟을 방침이다. 23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넥슨게임즈는 지난달 28일 중견 기업부에서 우량 기업부로 승격했다. 우량 기업부는 △자기자본 700억원 이상 또는 6개월 평균 시가총액 1000억원 이상 △최근 3년간 평균 ROE(자기자본이익률) 3% 이상 또는 평균 순이익 300억원 △최

반포주공1단지 1‧2‧4주구, '빠른 입주' vs '초고층 설계 적용' 16일 결판

도시정비

반포주공1단지 1‧2‧4주구, '빠른 입주' vs '초고층 설계 적용' 16일 결판

강남권을 대표하는 대어급 재건축 단지인 '반포주공1단지 1·2·4주구'가 최고 층수를 35층에서 45층으로 높이는 설계변경을 추진할지를 두고 내홍을 겪고 있다. 여느 사안보다도 조합 내 찬반이 팽팽한 상황이어서 조합과 반대 측 모두 총력전을 불사하는 모양새다. 정비업계에 따르면 '반포주공1단지 1·2·4주구 재건축 조합'은 오는 16일 총회를 열고 설계변경 추진 여부를 결정한다. 참석한 조합원 중 50% 이상이 동의하면 설계변경을 추진하겠다는 것. 다만

롯데케미칼, 올해 6조원대 투자계획···배터리 소재 사업 강화(종합)

에너지·화학

롯데케미칼, 올해 6조원대 투자계획···배터리 소재 사업 강화(종합)

롯데케미칼이 석유화학 업황 부진 여파로 4분기 연속 적자행진을 이어갔다. 다만 계절적 성수기에 돌입하는 2분기부터는 수익성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롯데케미칼은 올해 6조4000억원을 설비에 투자하고 배터리 소재 사업을 크게 강화할 방침이다. 롯데케미칼은 11일 경영실적 컨퍼런스콜을 열고 올해 1분기 매출액(연결기준) 4조9323억원, 영업손실 262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액은 9.5%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적자전환했

全 금융권 가계 대출 8개월 만에 증가 전환···주담대 확대

금융일반

全 금융권 가계 대출 8개월 만에 증가 전환···주담대 확대

전 금융 가계대출 감소세가 8개월 만에 멈췄다. 개별 주택담보대출(주담대)과 정책모기지 늘어나면서 은행권 가계대출이 올해 들어 첫 증가세를 보인 영향이다. 금융당국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3년 4월 중 가계대출 동향'을 보면 전 금융권 가계대출이 2000억원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년 동월 대비 증감률은 1.5% 감소한 것으로 감소 폭이 소폭 확대되는 모습을 보였다. 대출 항목별로 보면 지난달 증가세로 전환한 주택담보대출 잔액의 증가 폭이 확대

다올투자증권, 2대 주주는 '사업가'···주가 폭락 사태에  '슈퍼개미' 등장

증권일반

다올투자증권, 2대 주주는 '사업가'···주가 폭락 사태에 '슈퍼개미' 등장

SG증권발 폭락사태로 타격을 입은 다올투자증권에 슈퍼개미가 등장하면서 2대 주주가 바뀌었다. 9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업력 7년차 투자자문업체 프레스토투자자문의 김기수 대표와 특수관계인 최순자씨가 다올투자증권 지분 11.50%(697만949주)를 보유하며 2대 주주가 됐다. 현재 다올투자증권의 최대주주는 이병철 다올금융그룹 회장으로 이 회장은 지분 24.82%를 보유하고 있다. 특수관계인까지 포함한 지분율은 25.26%다. 김기수씨 등의

증권가 "삼성전자, 2Q 영업익 2800억 전망"

종목

증권가 "삼성전자, 2Q 영업익 2800억 전망"

경기 침체로 글로벌 반도체 기업이 부진에 빠진 가운데 삼성전자도 올 2분기 2800억원을 밑도는 영업이익을 거둘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6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증권가에서 제시한 삼성전자의 2분기 영업이익(연결기준) 추정치는 2730억원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같은 기간의 14조970억원보다 98.06% 줄어든 수치다. 삼성전자는 1분기에도 전년 동기 대비 95.5% 감소한 6402억원의 영업익을 거두는 데 그쳤다. 증권사별로는 ▲키움증권 5020억원 ▲하나증권 4000억원

신반포2차 고지 보이는데···반대파 등장에 '몸살'

도시정비

신반포2차 고지 보이는데···반대파 등장에 '몸살'

반포대교 남단 한강변 대단지인 서초구 '신반포2차'가 신통기획안을 확정하고 동의서 확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 다만 일부 조합원들이 신통기획안을 거부해야 한다고 주장하면서 갈등도 빚어지는 모양새다. 이 과정에서 속칭 '스타조합장'으로 알려진 외부인까지 개입했다는 의혹도 제기되면서 파문이 커지는 분위기다. 정비업계에 따르면 신반포2차 재건축 조합은 지난 3월28일 확정된 재건축 신속통합기획안에 대해 주민 동의서를 확보 중이다. 조합관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