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5일 화요일

  • 서울 6℃

  • 인천 6℃

  • 백령 5℃

  • 춘천 2℃

  • 강릉 2℃

  • 청주 7℃

  • 수원 6℃

  • 안동 5℃

  • 울릉도 8℃

  • 독도 8℃

  • 대전 6℃

  • 전주 6℃

  • 광주 6℃

  • 목포 6℃

  • 여수 7℃

  • 대구 6℃

  • 울산 6℃

  • 창원 6℃

  • 부산 6℃

  • 제주 11℃

NW리포트

효성 조현준·현상 독립경영, SK처럼 순항하려면

돈독한 우애로 '형제 공동경영'을 이어오던 효성그룹이 대전환점을 맞았다. 2018년 주식회사 효성을 지주사로 하는 현재 경영 체제를 꾸린 지 6년 만에 독립경영 체제로 전환하면서 '오너 3세' 승계 작업도 본격적인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2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효성그룹은 지난 23일 신설 지주회사 설립을 공식화하며 사실상 계열분리 수순에 들어갔다. 오는 6월 임시주주총회에서 회사 분할이 승인되면 7월 1일 자로 효성그룹은 존속회사인 ㈜효성과 신

효성 조현준·현상 독립경영, SK처럼 순항하려면

NW리포트

인텔, 파운드리 '신의 영역' 도전장···삼성이 긴장하는덴 이유가 있다

인텔이 1나노(㎚·1나노=10억 분의 1m)급 칩을 삼성전자와 TSMC보다 3년이나 앞당겨 생산하겠다고 밝혔다. 3~4나노 공정에 대한 경험이 충분치 않은 인텔의 선언으로 반도체 업계에 적잖은 충격을 주고 있다. 인텔의 '파운드리 드림'에는 미국이 나서서 지원 중이며 반도체 업계의 큰손들도 '손님'으로 대기하고 있어 파운드리 시장에 지각변동이 예상된다. 인텔 행사에…美거물급 인사 출동 25일 업계에 따르면 인텔은 지난 21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

인텔, 파운드리 '신의 영역' 도전장···삼성이 긴장하는덴 이유가 있다

NW리포트

경제불황에도 신약 포기 못해···R&D 투자 '쑥'

지난해 전 세계적인 경제불황에도 불구하고 국내 제약기업들은 '연구개발'(R&D)에 공격적인 투자를 이어갔다. 제네릭(특허 만료 후 복제약) 시장이 포화 상태에 이르면서 경쟁력 확보와 새로운 먹거리 창출이 필요해졌고, 한미약품의 개량신약 성공신화, 코로나19 등의 상황을 거치며 신약개발의 중요성이 커진데 따른 것이다. 특히 지속적인 R&D 투자로 성과를 내는 기업도 속속 나타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LG화학·유한양행 R&D 투자 늘리고

경제불황에도 신약 포기 못해···R&D 투자 '쑥'

NW리포트

현대차, 中·日과 수소 패권경쟁 본격화···관건은 '밸류체인'

현대자동차그룹과 일본‧중국업체 간 수소전기차 패권 경쟁이 본격화되고 있다. 현대차그룹이 대대적인 수소사업 조직 정비에 나선 가운데 일본 브랜드들도 신차를 선보이며 경쟁구도를 만들어가는 모습이다. 전문가들은 선제적인 수소 밸류체인 구축과 원가절감 노력이 뒤따라야 일본과 중국을 앞서나갈 수 있다고 제언했다. 20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모비스 산하의 수소연료전지 사업 부문이 오는 5월 31일까지 현대차로 이관된다. 현대모비스의

현대차, 中·日과 수소 패권경쟁 본격화···관건은 '밸류체인'

NW리포트

보는 게임 23조원 시대···불붙은 '스트리밍 전쟁'

스트리밍 시장 판도가 빠르게 변화하는 가운데, 업계 대표주자들은 차별화 전략을 내놓기 위해 바쁜 행보를 이어오고 있다. 국내 1등 플랫폼, '트위치(Twitch)'의 이탈로 '왕좌'가 공석이 된 상황, 업계에서는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 고심이 깊어져 간다. 19일 정보기술(IT) 업계에 따르면, 오는 27일 글로벌 스트리밍 플랫폼 트위치가 정식으로 국내에서 철수한다. 국내 네트워크 수수료가 다른 국가 대비 10배 가까이 비싼 터라, 효율화 전략 일환으로

보는 게임 23조원 시대···불붙은 '스트리밍 전쟁'

NW리포트

구조조정 후폭풍?···조선소 일감 넘쳐나는데 사람이 없다

최근 슈퍼사이클(초호황기)에 접어든 국내 조선업계에 비상이 걸렸다. 3년 치 일감이 한꺼번에 밀려들면서 일거리는 늘어나는데, 불황기에 시작된 구조조정 후폭풍으로 일손이 부족하다는 평가가 잇따르면서다. 정부와 조선업계는 외국인 투입과 임금 개선 등으로 인력 이탈 방지에 힘쓰고 있으나, 여전히 현장 인력은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조조정 그림자…인력 부족 여파 수면 위로 15일 조선해양산업 인적자원개발위원회의 '2023 조선해양산업 인

구조조정 후폭풍?···조선소 일감 넘쳐나는데 사람이 없다

NW리포트

보조금 없으면 안 팔리는 전기차···"근본적 정책개선 필요"

새해 첫 달 국내 전기차들이 보조금이 확정되지 않은 탓에 부진한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 일각에선 보조금이 없어도 잘 팔리는 중국 전기차 시장을 고려할 때 근본적인 정책 개선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온다. 중국처럼 전기차 판매가격 인하를 유도하고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보조금 확대, 충전 인프라 투자 등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6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지난 1월 국산 전기차는 748대 팔리는 데 그쳤다. 국내 전기차 간판모델인 현대차 아

보조금 없으면 안 팔리는 전기차···"근본적 정책개선 필요"

NW리포트

난항 끝 제4이통엔 '스테이지엑스'···UAM·자율주행에 안성맞춤?

10년 넘게 진척이 없었던 국내 네 번째 이동통신사의 탄생이 눈 앞으로 다가왔다. 5일간 진행된 혈투 끝에 왕좌에 오른 스테이지엑스 컨소시엄은 승리의 기쁨도 잠시, 본격적으로 사업성 모색에 돌입했다. 해당 대역 주파수는 속도 등에 강점이 있기에 스테이지엑스 측이 자율주행이나 도심교통항공(UAM) 등 신사업으로 수입원을 마련할 것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5일 정보통신기술(ITS) 업계에 따르면 스테이지파이브가 이끄는 스테이지엑스 컨소시

난항 끝 제4이통엔 '스테이지엑스'···UAM·자율주행에 안성맞춤?

NW리포트

"이자 수익만으론 안 된다" 영역 파괴 나서는 은행들

몇 년 전부터 시작된 은행들의 사업영역 확장 시도가 최근엔 직접 사업 진출로 이어지는 모습이다. 이자 이익이 압도적으로 높은 수익 구조를 다각화하고 미래 먹거리 사업 발굴이라는 전략적인 목표에서 시작한 이종(異種)사업 진출은 지난해 금융당국이 금산분리 완화 방안을 꺼내 들면서 급물살을 탔다. 다만 최근 태영건설 워크아웃으로 인한 부동산 PF대출 위기, 홍콩H지수 ELS 사태 등 은행권 이슈와 맞물려 금산분리 논의가 뒤로 미뤄진 만

"이자 수익만으론 안 된다" 영역 파괴 나서는 은행들

NW리포트

유럽발 전기차 출혈경쟁···현대차에 위기일까 기회일까

유럽연합(EU)이 보호무역주의를 한층 강화한 가운데 현대차‧기아의 유럽 시장 공략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독일 등 주요국이 자국 전기차 산업 보호를 위해 보조금 지급을 중단하면서 출혈경쟁이 본격화된 모양새다. 전문가들은 현대차‧기아가 '위기'에 빠졌다고 진단하면서도 현지 생산 확대, 하이브리드 라인업 강화 등으로 기회를 만들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22일 완성차업계와 하나증권 등에 따르면 현대차와 기아는 지난해 유럽 시장에서 4.5%(57만

유럽발 전기차 출혈경쟁···현대차에 위기일까 기회일까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