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16℃

  • 인천 16℃

  • 백령 12℃

  • 춘천 20℃

  • 강릉 25℃

  • 청주 17℃

  • 수원 15℃

  • 안동 20℃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20℃

  • 전주 20℃

  • 광주 23℃

  • 목포 19℃

  • 여수 22℃

  • 대구 24℃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4℃

  • 제주 19℃

PBR 검색결과

[총 7건 검색]

상세검색

삼성자산운용, PBR 0.5 미만 국내 '밸류업 ETF' 5종 제시

증권·자산운용사

삼성자산운용, PBR 0.5 미만 국내 '밸류업 ETF' 5종 제시

삼성자산운용은 최근 시장의 최대 이슈인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도입에 대비할 수 있는 밸류업 ETF 5종을 정리해 15일 발표했다. 지난 달 24일 정부가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도입을 발표한 이후 개별 기업이나 업종에 대한 주가순자산배율(PBR)을 언급한 경우는 있지만 ETF 자체의 PBR을 계산해 제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삼성자산운용은 KODEX 국내 ETF 중에 PBR이 0.5배 미만인 KODEX 보험(0.41배), KODEX 밸류

"저PBR주 노려라" 코스피 빚투 늘었다

증권일반

"저PBR주 노려라" 코스피 빚투 늘었다

유가증권시장에 빚을 내서 투자하는 '빚투'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연합뉴스와 연합인포맥스에 따르면 8일 기준 유가증권시장의 신용잔고금액은 9조4510억원으로 지난해 말 대비 8.2%(7172억원) 증가했다. 신용거래융자 잔고는 투자자가 주식 투자를 위해 증권사로부터 자금을 빌린 뒤 변제를 마치지 않은 금액으로, 이 잔고가 늘었다는 것은 레버리지(차입) 투자가 증가했다는 의미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중에서는 저PBR(주가순자산비율) 종목으

저PBR株 인기에 주주환원·고배당 ETF로 자금 쏠린다

증권일반

PBR株 인기에 주주환원·고배당 ETF로 자금 쏠린다

정부가 국내 증시의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를 위해 도입을 추진 중인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자, 저PBR(주가순자산비율) 업종을 비롯해 주주환원·고배당 관련 상장지수펀드(ETF)에까지 자금이 몰리고 있다.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은 PBR을 포함해 자기자본이익률(ROE) 등 상장사의 주요 투자지표 비교공시를 시행하는 등 기업 가치를 제고하고 주주환원을 독려하면서 해당 업종과 개별 종목에 대한 수혜가 이어지고

IPO 미룬 케이뱅크···커진 불확실성에 내년 상황 '예의주시'

은행

IPO 미룬 케이뱅크···커진 불확실성에 내년 상황 '예의주시'

케이뱅크의 기업공개(IPO)일정이 내년으로 연기됐다. 시장 상황을 보고 증권신고서 제출 시기를 탄력적으로 결정할 것이라던 케이뱅크가 실제로 무리한 상장보다 한 발 물러선 선택을 내린 셈이다. 미국발 긴축으로 인한 금리인상이 가파르게 이뤄지면서 금융시장이 급랭한 데 이어 같은 업계의 카카오뱅크의 주가가 곤두박질 친 영향이다. 다만 내년 초에도 이러한 상황이 이어질 것이란 전망이 우세한 만큼 케이뱅크의 상장이 순탄치 않을 것이란

코스피 PER 26배·PBR 1.3배...“선진국 대비 저평가”

코스피 PER 26배·PBR 1.3배...“선진국 대비 저평가”

코스피 시장의 주가수익비율(PER)과 주가순자산비율(PBR)이 높아졌으나 선진국에 비해 여전히 저평가된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거래소는 4일 2020년 결산 재무제표를 반영한 유가증권시장 투자지표를 산출해 해외 주요국 투자지표와 비교한 결과를 발표했다. 지난해 4분기 재무제표를 반영한 코스피의 PER(3일 기준)은 26.0배로, 전년의 18.7배보다 크게 높아졌다. PER은 시가총액을 지배지분 당기순이익 보통주 귀속분으로 나눠 계산한다. 코스

국내 주식시장 ‘저평가’ 여전···신흥국보다 싸다

국내 주식시장 ‘저평가’ 여전···신흥국보다 싸다

국내 주식시장에서 거래되고 있는 주요 종목들의 주가가 선진국 시장에서 거래되고 있는 종목보다 훨씬 싼 것으로 나타났다. 신흥국시장과 비교해도 국내 주식시장의 종목들은 저평가된 것으로 조사됐다.29일 한국거래소는 12월 결산법인의 지난해 사업실적을 기준으로 주가이익비율(PER), 주가순자산비율(PBR), 배당수익률 등 투자지표를 산출한 결과 유가증권시장의 PER은 15배로 조사됐다. 이는 지난해 13.8배보다 1.2배 상승한 것으로 전반적인 실적악화에

부진한 증시, ‘엔저 공습’에 청산가치 수준 하락

부진한 증시, ‘엔저 공습’에 청산가치 수준 하락

부진했던 코스피가 엔화 약세까지 겹쳐 결국 청산가치 수준까지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지난 13일 기준으로 코스피의 12개월 예상 주가순자산비율(PBR)은 1.01배다. PBR는 주가를 주당 순자산가치로 나눈 값이다. 어떤 종목의 PBR가 1배 미만이면 주가가 장부상 순자산가치에 못 미친다는 뜻이 된다.2010년 말 1.44배에 달했던 코스피 PBR는 2011∼2012년 2년간 하향 곡선을 탔다. 작년 말 코스피 PBR는 1.12배였지만 이후 지속적으로 수치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