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2일 월요일

  • 서울 14℃

  • 인천 16℃

  • 백령 14℃

  • 춘천 14℃

  • 강릉 12℃

  • 청주 15℃

  • 수원 15℃

  • 안동 13℃

  • 울릉도 14℃

  • 독도 14℃

  • 대전 16℃

  • 전주 16℃

  • 광주 16℃

  • 목포 14℃

  • 여수 15℃

  • 대구 14℃

  • 울산 14℃

  • 창원 16℃

  • 부산 14℃

  • 제주 14℃

P-CBO 검색결과

[총 11건 검색]

상세검색

신보, 10월 P-CBO 5854억원 발행

금융일반

신보, 10월 P-CBO 5854억원 발행

신용보증기금은 금융시장 안정과 기업의 원활한 자금조달 지원을 위해 5854억원 규모의 P-CBO를 발행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발행을 통해 신보는 중견기업 25개, 중소기업 158개 총 183개 기업에 5854억원의 자금을 지원한다. 이 중 신규자금은 3725억원, 기존 회사채 차환자금은 2129억원이다. 또한 신보는 기업들의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녹색기업, ESG경영 역량 우수기업 및 사업재편기업 등에 금리 인하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보 관계자는

신보, 채권시장 안정 위해 P-CBO 5843억원 발행

금융일반

신보, 채권시장 안정 위해 P-CBO 5843억원 발행

신용보증기금은 채권시장 안정과 기업의 원활한 자금조달을 지원하기 위해 5843억원 규모의 프라이머리채권담보부증권(P-CBO)를 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발행을 통해 신보는 대·중견기업 19개 및 중소기업 192개 등 총 211개사에 자금을 지원하며 전체 지원 금액의 87% 수준인 5083억원을 3년 만기 신규자금으로 공급한다. 특히 신보는 기업의 조달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ESG경영 역량 우수기업, 소재·부품기업, 중견후보기업 등 총 21개 성장유망

신보, 올해 P-CBO 5.1조원 발행 "채권시장 안정화 기여"

신보, 올해 P-CBO 5.1조원 발행 "채권시장 안정화 기여"

신용보증기금은 올 한해 코로나19 피해기업 등에 총 5조1000원의 프라이머리채권담보부증권(P-CBO)을 발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신보는 당초 계획이던 5조원 대비 1000억원을 초과 발행했다. 총 지원금액 5조1000억원 중 신규자금은 4조1000억원, 기존 회사채 차환자금은 1조원이며 1780개사(대기업 14개, 중견기업 147개 및 중소기업 1619개)에 지원했다. 신보 관계자는 "채권시장 불안으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의 필요 자금을 적극 지원했다"며 에 "

신보, 코로나19 피해 기업 등 이달 6080억원 P-CBO 발행

신보, 코로나19 피해 기업 등 이달 6080억원 P-CBO 발행

신용보증기금은 코로나19 피해기업 등의 원활한 자금조달을 위해 이달 6080억원 규모의 유동화증권(P-CBO)를 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발행은 전액 신규 자금으로 공급되며, 코로나19 여파와 금리 상승 등으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을 집중 지원한다. 신보는 올 하반기에 신규 자금 1조 5000억원을 포함, 총 2조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상반기 발행분 3조원을 감안하면 올해 P-CBO 발행규모는 총 5조원이 될 전망이다. 한편 신보는 하반

신보, P-CBO 발행으로 상반기 총 3조원의 기업 자금 지원

신보, P-CBO 발행으로 상반기 총 3조원의 기업 자금 지원

신용보증기금은 이달 4500억원을 포함해 올해 상반기 코로나19 피해기업 등에 대해 총 3조원의 P-CBO를 발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당초 계획 대비 약 3000억원을 초과 발행한 것으로, 신보는 코로나19 여파와 금리 상승 등으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에 대한 유동성 지원을 위해 적극 노력했다. 총 지원 금액 3조원 중 2조4000억원은 신규 자금, 6000억원은 기존 회사채 차환 자금이며, 지원 업체수는 대기업 8개, 중견기업 103개 및 중소기업 905개

신보, P-CBO 6800억원 발행···코로나19 피해 기업 지원

신보, P-CBO 6800억원 발행···코로나19 피해 기업 지원

신용보증기금이 코로나19 피해기업 등의 원활한 자금 조달을 돕고자 이달 6800억원 규모의 P-CBO(프라이머리 채권담보부증권)를 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를 통해 신보는 대기업 2개, 중견기업 22개, 중소기업 267개 등 총 291개사에 자금을 지원한다. 전체 지원 금액 6800억원의 79% 수준인 5400억원이 신규자금으로 공급된다. 특히 신보는 금리 인상에 따른 기업의 조달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 등 기존 우대 대상 외에 'ESG경영 평

금융위, 주식·채권·CP 등 자금시장에 41.8조 ‘실탄’

금융위, 주식·채권·CP 등 자금시장에 41.8조 ‘실탄’

금융당국이 국내 증시 부양과 코로나19 사태로 자금난을 겪는 기업들에게 원활하게 자금을 공급하기 위해 국내 자금시장에 48조원을 긴급 투입하기로 했다.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2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금융시장 안정화 방안을 발표한 가운데, 우선 금융위는 국내 증시 부양과 금융권 자발적 참여를 기반으로 한 증권시장안정펀드를 설립키로 했다. 규모는 5대 금융지주와 각 업권 선도 금융회사(18개 금융회사) 및 증권유관기관(

동양사태 후폭풍···회사채 시장 ‘꽁꽁’

동양사태 후폭풍···회사채 시장 ‘꽁꽁’

A등급 이하 금리 폭등에기업 ‘돈맥경화’ 현상 가속산업은행의 ‘신속 인수제’ 눈 돌리는 기업마저 나와동양그룹 사태로 개인 투자자들의 투자심리가 크게 위축되면서 회사채 시장의 양극화가 심각한 수준으로 치닫고 있다.동양그룹의 법정관리 신청 이후 신용위험에 대한 불안감이 확산돼 개인투자자가 신용등급 ‘A’ 이하 기업의 회사채에는 눈길조차 주지 않자 기업들의 자금조달에 비상이 걸렸다.13일 한국은행과 금융투자업계 등에 따르면 지난

회사채 정상화 13일 첫 시행···한라건설 880억원 지원

회사채 정상화 13일 첫 시행···한라건설 880억원 지원

정부가 회사채 시장 안정화를 위해 2500억원의 P-CBO를 13일 처음 발행한다. 이번 P-CBO는 한라건설 회사채 880억원은 물론 만기도래한 중소기업 100여곳에 사용된다. 금융위원회는 5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회사채 시장 정상화 방안 후속조치’를 13일 처음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P-CBO 발행은 지난 7월 금융위와 기획재정부, 금융위원회, 한국은행, 산업은행, 정책금융공사, 신용보증기금이 공동으로 내놓았던 ‘회사채 시장 정상화 방안’ 후속조치다. 당시

기보, 기술혁신 中企 대상 1500억원 P-CBO 발행

기보, 기술혁신 中企 대상 1500억원 P-CBO 발행

기술보증기금이 기술혁신형 중소기업의 자금 지원을 위해 5월 하순께 1500억원의 프라이머리 자산담보부증권(P-CBO)을 발행할 예정이다.기보는 8일 신청기업을 대상으로 기술평가(KTRS)를 거쳐 4월 중순까지 편입 기업 풀링(Pooling)을 마무리하고 내달 23일 실제 발행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P-CBO는 신용도가 낮아 채권시장에서 회사채를 직접 발행하기 어려운 기업에 차환 발행 또는 신규 발행을 지원하기 위해 도입된 제도다.P-CBO 편입을 희망하는 신성장동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