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7일 월요일

  • 서울 29℃

  • 인천 29℃

  • 백령 24℃

  • 춘천 29℃

  • 강릉 30℃

  • 청주 29℃

  • 수원 29℃

  • 안동 27℃

  • 울릉도 26℃

  • 독도 26℃

  • 대전 29℃

  • 전주 28℃

  • 광주 26℃

  • 목포 25℃

  • 여수 25℃

  • 대구 30℃

  • 울산 26℃

  • 창원 27℃

  • 부산 26℃

  • 제주 20℃

신보, 올해 P-CBO 5.1조원 발행 "채권시장 안정화 기여"

신보, 올해 P-CBO 5.1조원 발행 "채권시장 안정화 기여"

등록 2022.11.24 16:23

정단비

  기자

사진=신용보증기금 제공사진=신용보증기금 제공

신용보증기금은 올 한해 코로나19 피해기업 등에 총 5조1000원의 프라이머리채권담보부증권(P-CBO)을 발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신보는 당초 계획이던 5조원 대비 1000억원을 초과 발행했다. 총 지원금액 5조1000억원 중 신규자금은 4조1000억원, 기존 회사채 차환자금은 1조원이며 1780개사(대기업 14개, 중견기업 147개 및 중소기업 1619개)에 지원했다.

신보 관계자는 "채권시장 불안으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의 필요 자금을 적극 지원했다"며 에 "적시 유동성 지원으로 채권시장 안정화에 기여했다"고 말했다.

또한 최초 해외 발행을 통한 시장성 향상과 금리 우대 대상 확대 등 다양한 제도 개선을 통해 국내 채권시장 변동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금융비용 부담 완화에도 앞장섰다는 설명이다.

내년에도 채권시장 경색에 따른 기업의 자금난이 예상되는 만큼, 신보는 적극적인 P-CBO 발행을 통해 기업의 원활한 자금조달을 지원할 예정이다.

신보 관계자는 "기업의 자금조달 수요를 최대한 반영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제도 개선방안을 모색하고 채권시장의 조속한 안정화를 위한 정부의 금융시장 대책에도 적극 협조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