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8일 화요일

  • 서울 17℃

  • 인천 17℃

  • 백령 15℃

  • 춘천 14℃

  • 강릉 12℃

  • 청주 17℃

  • 수원 17℃

  • 안동 12℃

  • 울릉도 14℃

  • 독도 14℃

  • 대전 17℃

  • 전주 18℃

  • 광주 17℃

  • 목포 18℃

  • 여수 18℃

  • 대구 16℃

  • 울산 14℃

  • 창원 18℃

  • 부산 14℃

  • 제주 14℃

BIS 검색결과

[총 20건 검색]

상세검색

미국 상무부 차관, 전략물자관리원 방문···수출통제 논의

일반

미국 상무부 차관, 전략물자관리원 방문···수출통제 논의

미국 상무부 산업안보국(BIS) 앨런 에스테베즈 차관은 이날 전략물자관리원을 방문해 무역 안보 및 수출 통제와 관련한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24일 전략물자관리원은 에스테베즈 차관에게 그간 미국 정부 및 유관 기관과의 교류 성과를 소개하고 전략물자관리원의 무역 안보 측면에서의 역할에 대해 설명했다. 전략물자관리원은 무역 안보를 위해 미국 에너지부 핵안보청, 미국 스팀슨센터, 미국 몬터레이 비확산연구소 등과

올 3월 은행 BIS비율 상승···자본확충 영향

은행

올 3월 은행 BIS비율 상승···자본확충 영향

올해 1분기 국내 은행권의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본비율이 개선됐다. 금융감독원이 1일 발표한 '2023년 3월 말 은행지주회사 및 은행 BIS기준 자본비율 현황(잠정)' 자료에 따르면 올해 1분기 말 기준 국내 은행의 총자본비율은 15.58%로 3개월 전보다 0.29%포인트(p) 상승했다. 보통주자본비율은 12.88%, 기본자본비율은 14.24%로 같은 기간 각각 0.28%포인트, 0.33%포인트 올랐다. 이는 순이익 시현, 증자·신종자본증권 발행 등 자본확충으로 자본이 큰 폭으

5월 기업 체감 경기 소폭 개선···全산업 업황 BIS 상승

금융일반

5월 기업 체감 경기 소폭 개선···全산업 업황 BIS 상승

기업들이 체감하는 경기 수준이 여전히 부정적인 가운데 전월 대비로는 개선된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은행이 24일 발표한 '5월 기업경기실사지수(BSI)'를 보면 5월 중 전산업 업황 BIS는 76으로 전월 대비 4p 상승했다. 다음달 업황전망BIS(76)도 전월에 비해 2p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BSI는 기업 경영자를 상대로 경영 실적이나 업황 등에 대해 어떻게 느끼는지를 조사한 수치로 부정적 응답이 긍정적 응답보다 많으면 지수가 100을 밑돈다. 한

이창용 한은 총재, BIS 총재회의 참석차 7일 출국

이창용 한은 총재, BIS 총재회의 참석차 7일 출국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는 스위스 바젤에서 개최되는 'BIS 총재회의' 등에 참석하기 위해 7일 출국한다고 5일 밝혔다. 이 총재는 8일~9일 중 '세계경제회의(Global Economy Meeting)과 '주요 신흥시장국 중앙은행총재회의(Meeting of Governors from major emerging market economies)', '전체총재회의(Meeting of Governors)'에 참석해 회원 중앙은행 총재들과 최근의 세계경제 및 금융시장 상황에 대해 논의한다. 또한 BIS 이사 자격으로 'BIS 이사회(Board of Directors)'와

3분기 국내은행 BIS 비율 하락···금리·환율 상승 영향

3분기 국내은행 BIS 비율 하락···금리·환율 상승 영향

올 3분기 국내은행의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본비율이 전분기 대비 하락했다. 이는 지속된 금리 인상과 환율 상승에 따른 영향이다. 6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9월말 은행지주회사 및 은행 BIS 기준 자본비율 현황(잠정)'에 따르면 3분기 기준 국내 은행의 총자본비율은 14.84%였다. 이는 전분기 대비 0.46%포인트(p) 하락한 수준이다. 보통주자본비율은 12.26%, 기본자본비율은 12.51%로 각각 전분기 대비 0.45%p, 0.44%p 떨어졌다. 단순기본자본비율은 총위험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스위스 바젤 국제결제은행 이사 선출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스위스 바젤 국제결제은행 이사 선출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스위스 바젤 국제결제은행(BIS) 이사로 선출됐다. 한국은행은 이 총재가 9일(현지시간) 스위스 바젤 국제결제은행(BIS) 본부에서 개최돈 정례 이사회에서 이사로 선출돼 공식 임기를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총재는 3년간 BIS 이사로 활동하게 된다. BIS는 국제 통화 및 금융 안정을 위한 국제협력기구로서 1930년 헤이그협정에 의거하여 설립되었으며 본부는 스위스 바젤에 위치해 있다. 5월 현재 63개국 중앙은행이

2분기 국내 은행 자본비율, 코로나19에도 상승세 지속

은행

2분기 국내 은행 자본비율, 코로나19에도 상승세 지속

올해 2분기 은행권의 건전성 지표인 자본비율이 전 분기보다 상승했다. 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 6월 말 기준 국내은행의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총자본비율은 15.65%로 전 분기 말보다 0.29%포인트 올랐다. 같은 기간 보통주자본비율은 13.15%로 0.27%포인트 올랐으며 기본자본비율은 14.29%로 0.34%포인트 상승했다. 대출자산 등 위험가중자산이 증가했지만 순이익 확대와 증자 등으로 자본이 더 큰 폭으로 증가한 결과라고 금감원은 설명했다. 은행·지

6월 말 국내 은행 BIS 자본비율 ‘양호’

6월 말 국내 은행 BIS 자본비율 ‘양호’

올해 6월말 기준 모든 은행과 은행지주회사의 총자본비율은 경영실태 평가 1등급 기준(총자본 비율 10% 이상)을 충족하는 등 양호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씨티은행과 국민은행은 총자본비율이 각각 16.96%, 16.40%로 높은 편을 기록했지만, 수출입 은행(10.01%)과 수협(12.10)은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이었다.금융감독원은 20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올해 6월말 은행 및 은행지주회사 BIS자본비율 현황(잠정)’을 발표했다.금감원에 따르면 올해 6월말 국내은행

은행 BIS비율 ‘양호’···일각선 “자금흐름도 신경써야”

은행 BIS비율 ‘양호’···일각선 “자금흐름도 신경써야”

국내 은행의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본비율이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본건전성 측면에서 긍정적인 요인으로 분석된다. 2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3월 말 잠정 국내은행 BIS기준 총자본비율, 기본자본비율, 보통주자본비율이 각각 13.89%, 11.46%, 10.98% 수준이다.2013년 12월부터 도입된 바젤 Ⅲ에 맞춰 국내 은행들은 각별히 자본비율을 챙기고 있다. 바젤 Ⅲ는 기존 BIS 비율 8% 이상 기준은 그대로 두되 보통주자본비율은 4.5% 이상, 기본자본비율은 6% 이상으

이주열 한은 총재, ‘BIS 총재회의’ 참석

이주열 한은 총재, ‘BIS 총재회의’ 참석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오는 9일과 10일 스위스 바젤에서 개최되는 정례 ‘BIS 총재회의(Bimonthly meetings)’에 참석하기 위해 8일 출국한다.이주열 총재는 BIS 총재회의 기간중 ‘세계경제회의(Global Economy Meeting)’와 ‘전체총재회의(All Governors’ Meeting)’에 각각 참석해 회원국 중앙은행 총재들과 최근의 세계경제 및 금융시장 상황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