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30일 목요일

  • 서울

  • 인천 18℃

  • 백령 15℃

  • 춘천 17℃

  • 강릉 18℃

  • 청주 20℃

  • 수원 19℃

  • 안동 21℃

  • 울릉도 18℃

  • 독도 18℃

  • 대전 20℃

  • 전주 21℃

  • 광주 20℃

  • 목포 19℃

  • 여수 20℃

  • 대구 22℃

  • 울산 19℃

  • 창원 21℃

  • 부산 20℃

  • 제주 18℃

IMM 검색결과

[총 7건 검색]

상세검색

IMM프라이빗에쿼티, 우리금융지주 지분 1.7% 매각

은행

IMM프라이빗에쿼티, 우리금융지주 지분 1.7% 매각

IMM프라이빗에쿼티가 우리금융지주 지분을 대량 매각한다. IB업계는 이번 지분 매각을 밸류업 프로그램 시작 이후 저평가 됐던 금융지주들의 주가가 오르면서 IMM프라이빗에쿼티 역시 차익 실현에 나서는 것이라고 해석하고 있다. 29일 IB업계에 따르면 IMM프라이빗에쿼티는 이날 장 마감 뒤 주관사 골드만삭스와 UBS를 통해 매수자를 찾는 수요예측을 진행하고 있다. 총 매각 규모는 1777억원~1815억원이다. 이는 총 1256만주로 우리금융

공개매수에 주가 급등한 한샘, 과거 영광 되찾을까

종목

공개매수에 주가 급등한 한샘, 과거 영광 되찾을까

한샘의 최대주주인 사모펀드 운용사 IMM 프라이빗에쿼티(PE)가 주식 1000억원어치를 시장에서 공개매수한다는 소식에 한샘의 주가가 들썩이고 있다. 지난 2021년 7월 주가가 14만9000원까지 치솟았던 한샘은 IMM PE가 인수한 이후 갑질 논란과 실적 부진으로 주가가 하락하면서 최근 3만7000원대까지 하락했다. 그러나 IMM PE이 공개매수에 나서면서 주가가 다시 반등하는 모습이다. 3일 한샘은 전 거래일 대비 0.56%(300원) 오른 5만4000원에 장을

우리금융, '벤처투자·증권 전문가' 사외이사 추천···비은행 강화 탄력(종합)

은행

우리금융, '벤처투자·증권 전문가' 사외이사 추천···비은행 강화 탄력(종합)

임종룡 회장 내정자와 함께 새 출발하는 우리금융그룹 이사회에 벤처투자 전문가와 '증권맨'이 합류했다. 지성배 IMM인베스트먼트 대표와 윤수영 전 키움증권 부사장이 사외이사 후보로 이름을 올리면서다. 비은행 포트폴리오 확충에 주력하는 우리금융이 각 분야에 정통한 인물을 영입한 만큼 이들의 인수합병(M&A) 작업에 속도가 붙을지 주목된다. 2일 우리금융은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를 열고 지성배 이사와 윤수영 이사를 임기 2년의 새

‘가구업계 1위’ 한샘, 50년 만에 주인 바뀐다···사모펀드 IMM 품으로

‘가구업계 1위’ 한샘, 50년 만에 주인 바뀐다···사모펀드 IMM 품으로

국내 가구·인테리어 1위 업체인 한샘이 창립 50년 만에 새 주인을 맞는다. 1970년 작은 가구 매장에서 출발해 매출 2조 업계 독보적인 정상에 이르기까지 한샘의 성장 스토리는 국내 가구업계의 역사에 한 획을 그었다. 한샘의 창업주 조창걸 명예회장은 83세의 고령의 나이로 사업을 물려받을 후계 문제에 골몰하다 결국 매각을 선택한 것으로 해석된다. 한샘은 14일 “최대주주 조창걸 회장과 특수관계인 7인이 보유하고 있는 기명식 보통주식 전부와 경영

주인 바뀌고 자금 수혈받는 하나투어···내년 턴어라운드 할까

주인 바뀌고 자금 수혈받는 하나투어···내년 턴어라운드 할까

국내 1위 여행업체 하나투어가 사모펀드 IMM프라이빗에쿼티(이하 IMM PE)의 품에 안기면서 대규모 자금 수혈에 성공했다. 대내외 악재가 잇따르며 실적이 크게 악화한 가운데 내년 신성장동력을 마련하고 턴어라운드에 성공할지 관심이 모인다. 2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하나투어는 지난 23일 정기 이사회를 열고 1347억원 규모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 신주는 발행주식의 20% 규모인 232만3000주로 IMM PE가 배정 받

하나투어, 사모펀드에 팔린다···IMM서 1347억원 투자 유치

하나투어, 사모펀드에 팔린다···IMM서 1347억원 투자 유치

하나투어가 IMM프라이빗에쿼티(이하 IMM PE)서 1347억원의 투자를 유치하고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 하나투어는 23일 정기 이사회를 열고 1347억원 규모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신주는 232만3000주로 발행주식의 20% 규모이며, 국내 PEF운용사 IMM PE에 배정된다. 신주 액면가는 500원, 발행가액은 주당 5만8000원이다. 하나투어는 이번 증자를 통해 본격적으로 글로벌 여행 시장을 개척하겠다고 밝혔다. 하나투어는

대한전선, ‘자율협약 졸업’ 기념행사 개최

대한전선, ‘자율협약 졸업’ 기념행사 개최

대한전선이 6일 안양 사옥 인근의 컨벤션홀에서 새로운 도약을 기념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진용 사장과 대한전선 임직원 300여명을 비롯해 IMM PE 관계자 및 채권은행과 고객사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대한전선은 채권은행 자율협의회와의 공동관리(자율협약)를 종료하고 새로운 대주주를 맞아 재도약의 기틀을 마련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이날 행사를 개최했다.최진용 사장은 “회사가 정상화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준 채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