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6월 11일 일요일

  • 서울 17℃ 날씨

  • 인천 19℃ 날씨

  • 백령 15℃ 날씨

  • 춘천 17℃ 날씨

  • 강릉 17℃ 날씨

  • 청주 18℃ 날씨

  • 수원 18℃ 날씨

  • 안동 17℃ 날씨

  • 울릉/독도 20℃ 날씨

  • 대전 17℃ 날씨

  • 전주 19℃ 날씨

  • 광주 22℃ 날씨

  • 목포 22℃ 날씨

  • 여수 21℃ 날씨

  • 대구 22℃ 날씨

  • 울산 21℃ 날씨

  • 창원 22℃ 날씨

  • 부산 19℃ 날씨

  • 제주 20℃ 날씨

DL������ 검색결과

[총 162건 검색]

상세검색

블루수소부터 폐배터리까지···신사업 찾아 나선 건설사들

부동산일반

블루수소부터 폐배터리까지···신사업 찾아 나선 건설사들

미분양 매물 해소와 건축 사업 원가 문제로 연일 골머리를 앓고 있는 건설사들이 다방면으로 기회를 모색하고 있다. 14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건설사들은 환경 에너지 등 새로운 사업 동력 확보에 나섰다. 바이오에너지 사업, 폐기물 솔루션 사업 등 다양한 분야로 발을 넓히고 있다. DL이앤씨는 서울 종로구 돈의문 디타워에서 '차세대 블루수소 생산기술 개발 및 상용화'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DL이앤씨는 자회사 카

DL이앤씨, 역대 최대 석유화학사업 샤힌 프로젝트 참여

건설사

DL이앤씨, 역대 최대 석유화학사업 샤힌 프로젝트 참여

DL이앤씨가 역대 초대 규모의 국내 석유화학사업인 샤힌 프로젝트에 참여한다. DL이앤씨는 샤힌 프로젝트 중 패키지 1 분야의 TC2C(Thermal Crude to Chemical)와 기존 공장 연결 공사 사업에 참여한다고 10일 밝혔다. 현대건설 컨소시엄으로부터 패키지 1 공사 일부를 양도 받아 참여하는 것으로 총 공사비 5조4000억원 중 DL이앤씨 지분은 26%다. 양도 금액은 약 1조4000억원. 공사 기간은 42개월로 오는 2026년 준공 예정이다. 에쓰오일이 추진하는 이 프

DL건설, 올해도 틈새공략 전략 가동···서울서 마수걸이 수주 성공

건설사

DL건설, 올해도 틈새공략 전략 가동···서울서 마수걸이 수주 성공

DL건설의 정비사업 틈새시장 공략 전략이 먹혀들고 있다. 1군 브랜드 'e편한세상'을 무기로 대형건설사들이 잘 참여하지 않는 소형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수주하며 곳간을 풍성하게 쌓고 있는 모습이다. 올해도 서울 내 소형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수주하며 마수걸이 수주에 성공했다. DL건설은 지난 11일 '서울 중랑구 면목동 6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의 시공권을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업지는 서울 면목동 86-3번지 일대 모아타운 관리 계획에 속한

DL이앤씨‧SGC이테크건설, 사망사고 관련 정밀점검 받는다

건설사

DL이앤씨‧SGC이테크건설, 사망사고 관련 정밀점검 받는다

국토교통부가 지난해 4분기 사망사고가 발생한 100대 건설사와 그 하도급사의 건설현장에 대한 특별점검을 3월까지 실시할 계획이다. 이 중 DL이앤씨와 SGC이테크건설을 대상으로는 집중‧정밀 점검을 진행한다. 국토교통부는 건설공사 안전관리 종합정보망(CSI) 통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4분기 건설사고 사망자가 총 54명이라고 밝혔다. 이 중 100대 건설사 현장에서 발생한 사망자는 11명이다. 사망사고가 발생한 100대 건설사는 총 9개사(社)다

친환경 신사업 보폭 넓히는 DL이앤씨

건설사

친환경 신사업 보폭 넓히는 DL이앤씨

DL이앤씨가 신사업 부분에 힘을 주고 있다. 소형모듈원전(SMR)부터 CCUS(탄소 포집 및 활용, 저장 설비) 부분에 과감한 투자와 MOU를 잇따라 진행하며 사업 상업화를 위해 속도를 내고 있는 모습이다. 우선 DL이앤씨는 최근 베트남에서 '탄소광물 플래그십 사업'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밝혔다. 탄소광물 플래그십 사업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과기정통부 주관으로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가 공동으로 발족한 탄소자원화 범부처 프로젝트

DL이앤씨, 소형모듈원전 사업 본격 투자...美 SMR업체 전략적 투자 결정

건설사

DL이앤씨, 소형모듈원전 사업 본격 투자...美 SMR업체 전략적 투자 결정

DL이앤씨가 소형모듈원전(SMR) 사업 진출에 본격적인 속도를 내고 있다. DL이앤씨는 미국 SMR 개발사인 엑스에너지에 대한 전략적 투자를 결정했다고 18일 밝혔다. 2000만달러(약 250억원)를 투자해 엑스에너지가 발행하는 전환사채를 인수한다. 이번 전략적 투자에는 국내 원자력 주기기 업체인 두산에너빌리티도 참여한다. 엑스에너지는 물이 아닌 새로운 냉각재를 적용하는 비경수로형 4세대 SMR 분야의 선두주자다. 특히 고온가스로 분야

원가율 잡으러 돌아온 주택통 곽수윤 DL건설 대표

건설사

[건설 새얼굴]원가율 잡으러 돌아온 주택통 곽수윤 DL건설 대표

곽수윤 부사장이 DL건설로 대표이사로 건설업계에 1선에 얼굴을 다시 비쳤다. 곳간은 쌓아놨지만, 이익률이 점차 낮아지고 있는 DL건설의 현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앞서 고려개발(현DL건설)에서 워크아웃을 졸업시키고 회사 재무건전성을 이끌어 낸 곽 부사장이 적임자로 꼽힌 것. DL건설은 지난해 11월 곽수윤 부사장을 DL건설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부사장으로 승진한 지 약 2주만에 사장 자리에 오른 것이다. 곽 신임 대표는 업계에서 '주택

부동산 냉각에 주가 힘 못쓰는 건설 빅5 "해외 수주가 반등의 열쇠"

종목

[애널리스트의 시각]부동산 냉각에 주가 힘 못쓰는 건설 빅5 "해외 수주가 반등의 열쇠"

현대건설과 대우건설을 비롯한 건설 대표주의 주가 흐름을 두고 증권가의 비관적 전망이 나왔다. 최근 정부의 부동산 정책 규제 완화에도 실질적 주거비 부담과 늘어나는 미분양 주택의 수로 주택 시장의 불확실성이 확대될 것이라는 우려가 영향을 주는 것으로 풀이했다. 이에 다수 증권사 연구원들은 보고서를 통해 앞으로 추진할 신사업 성과와 해외 프로젝트의 수주 여부에 따라 주가 곡선이 달라질 것이라고 내다보고 있다. 1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

 주택 분양시장 악화 우려에 건설 대표주 줄줄이 하락

[특징주] 주택 분양시장 악화 우려에 건설 대표주 줄줄이 하락

국내 건설업을 대표하는 종목들이 최근 분양시장 악화 우려로 잇달아 하락하고 있다. 11일 오전 11시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대우건설의 주가는 전거래일보다 3.16% 내린 4600원에 거래 중이다. 같은 시각 현대건설은 2.35% 내린 3만7500원에 거래 중이며 DL이앤씨(-2.47%), GS건설(-1.27%), 삼성물산(-0.85%) 등도 모두 하락세를 기록하고 있다. 이 같은 하락세는 주택 분양시장의 냉각 여파로 건설회사 실적 악화 우려가 주가에 반영된 것으로 풀이 된다.

DL이앤씨·현대건설 등 대행건설사들 연초부터 정비사업 수주 러쉬

건설사

DL이앤씨·현대건설 등 대행건설사들 연초부터 정비사업 수주 러쉬

연초부터 건설사들이 정비사업시장에서 수주고를 올리고 있다. 우선 건설맏형 현대건설은 지난 8일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강선마을14단지 리모델링 사업을 수주했다. 현대건설은 수평·별동 리모델링을 통해 현재 지하 1층~최고 25층 9개동 792가구를 지하 3층~지상 최고 29층 9개 동 902가구로 탈바꿈 시킬 예정이다. 공사비는 3423억원이다. DL이앤씨도 올해 도시정비사업 마수걸이 수주에 성공했다. 강북5구역 주민대표회의는 지난 7일 개최한 시공사 선정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