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1일 금요일

  • 서울 -2℃

  • 인천 -1℃

  • 백령 -1℃

  • 춘천 1℃

  • 강릉 -1℃

  • 청주 2℃

  • 수원 -2℃

  • 안동 1℃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2℃

  • 전주 3℃

  • 광주 3℃

  • 목포 4℃

  • 여수 5℃

  • 대구 3℃

  • 울산 3℃

  • 창원 3℃

  • 부산 3℃

  • 제주 7℃

LCC 검색결과

[총 135건 검색]

상세검색

파산 수순 이스타항공, 극적 생존 시나리오 없다

파산 수순 이스타항공, 극적 생존 시나리오 없다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1위인 제주항공이 ‘메가 LCC’를 목표로 추진하던 이스타항공과의 인수합병(M&A)이 7개월 만에 끝내 불발됐다. 최대주주 이스타홀딩스와 인수 주체 제주항공으로부터 버려진 이스타항공은 사실상 폐업이 불가피해 보인다. 2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제주항공은 지난 3월2일 이스타항공 경영권을 인수하기 위해 체결한 주식매매계약(SPA)을 해제했다고 공시했다. 제주항공은 “진술보장의 중요한 위반

제주항공, 이스타 M&A 철수 준비···업계 “조종사노조 재뿌려” 시각

제주항공, 이스타 M&A 철수 준비···업계 “조종사노조 재뿌려” 시각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의 인수합병(M&A) 거래가 어그러진 가운데, 이스타항공 조종사노동조합의 책임론이 제기되고 있다. 21일 항공업계 등에 따르면 제주항공은 내부적으로 이스타항공 인수 포기 발표 시점을 조율하고 있다. 앞서 제주항공은 지난 16일 이스타항공 최대주주 이스타홀딩스가 주식매매계약(SPA) 선행조건을 완료하지 못했기 때문에 계약 파기 권한이 생겼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제주항공은 “정부의 중재노력이 진행 중인 점 등 종

이스타 ‘M&A 데드라인’ 곧 종료···제주항공 대주주는 ‘포기해라’

이스타 ‘M&A 데드라인’ 곧 종료···제주항공 대주주는 ‘포기해라’

제주항공이 이스타항공에 선결조건 이행 데드라인으로 제시한 15일 자정까지 8시간도 채 남지 않았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이날 “이스타항공은 선행조건 이행 여부와 관련해 답변을 자정까지 보내야 한다”면서 “이후 상황을 종합해 인수 여부에 대한 논의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제주항공은 지난 1일 이스타항공에 “열흘 안에 미지급금 해소 등 선결조건을 이행하지 않으면 계약을 파기할 수 있다”는 내용의 공문을 보냈다. 하지만 제주항공이

LCC 첫 M&A ‘불발’ 무게···이스타항공 파산 임박

LCC 첫 M&A ‘불발’ 무게···이스타항공 파산 임박

국내 저비용항공사(LCC)업계 처음으로 추진되던 인수합병(MA&A)이 결국 무산될 전망이다. 제주항공의 최후통첩 시한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지만, 사상 최악의 유동성 위기를 맞은 이스타항공은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있다. 제주항공이 대승적 차원에서 인수를 추진할 수 있다는 기대감도 나오지만, 실현 가능성은 ‘제로’에 가깝다. 이스타항공이 매각 실패에 따른 청산 절차를 밟게 될 것이란 우려가 팽배하다. 14일 항공업계 등에 따르면 제주항

자격·조건 까다롭고 경영개입도 우려···업계 “문턱 낮춰야””

[NW리포트|성과 없는 기안기금]자격·조건 까다롭고 경영개입도 우려···업계 “문턱 낮춰야””

기간산업안정기금(기안기금) 운용심의회가 최근 지원 신청 공고를 내면서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갔지만 실효성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40조원이라는 막대한 규모의 기금에 국민의 혈세를 들여 출범했는데 좀처럼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는 탓이다. 기안기금 운용회는 지난 7일 기안기금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신청 공고를 게시했다. 지난 9일 추가 지정된 자동차·조선·기계·석유화학·정유·철강·항공제조 등 7개 업종의 경우 10일 지원 신청 공고가 나올

제주항공, 등 떠밀려 이스타항공 인수하나

제주항공, 등 떠밀려 이스타항공 인수하나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간 인수합병(M&A)이 무산될 가능성이 높아지는 가운데,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직접 나서 M&A 성사를 당부하고 나섰다. 제주항공이 부실기업을 떠안을 수밖에 없는 분위기가 형성되고 있다는 우려가 적지 않다. 4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이스타항공 노조는 전날 애경그룹 본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제주항공이 셧다운(운항중단)과 구조조정을 지시한 사실을 폭로했다. 노조가 공개한 녹취록에 따르면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

제주-이스타항공 M&A 곳곳에 뇌관···멀어지는 ‘메가 LCC’

제주-이스타항공 M&A 곳곳에 뇌관···멀어지는 ‘메가 LCC

‘저비용항공사(LCC) 공룡’을 꿈꾸던 제주항공의 이스타항공 인수가 난관에 봉착했다. 항공업황의 불확실성이 확산된 가운데, 이스타항공 창업주 일가를 둘러싼 각종 의혹과 내부 갈등 격화로 인수합병(M&A) 작업은 혼란스럽기만 하다. 제주항공은 지난해 12월 이스타항공 최대주주인 이스타홀딩스와 지분 양도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먼저 M&A를 제안한 쪽은 제주항공이다. 이스타항공이 경영위기를 겪던 만큼, 대주주는 제주항공

LCC 3사, 올해 상반기만 9000억 날렸다

LCC 3사, 올해 상반기만 9000억 날렸다

국내 저비용항공사(LCC)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폭격으로 2분기에 대규모 적자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시장에서는 LCC 3사가 올해 상반기에 날린 매출액만 9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산한다. 23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엔가이드에 따르면 LCC 상위권 3개 업체(제주항공·진에어·티웨이항공)는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적자를 낼 것으로 전망된다. 매출은 1000억원을 크게 밑돌고, 적자 규모는 500억원대를 훌쩍 넘길 것이란 분석이

제주항공·티웨이항공, 유상증자 현금확보 ‘비상등’

제주항공·티웨이항공, 유상증자 현금확보 ‘비상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경영난에 시달리는 저비용항공사(LCC)들이 유상증자를 단행하는 가운데, 기대에 못 미치는 금액을 모을 것으로 예상된다. 22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제주항공은 정정공시를 통해 유상증자의 1차 발행가액을 1만3050원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앞서 공시한 예상 발행가액 1만4000원보다 7% 낮은 금액이다. 발행가액이 낮아진 이유는 1차 발행가액 산점 시점(5월20일부터 6월19일)의 주가가

제주항공, 곳곳서 터져나오는 이스타항공 인수 포기설

[Why]제주항공, 곳곳서 터져나오는 이스타항공 인수 포기설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1위 업체인 제주항공의 이스타항공 인수 불발설이 설득력을 얻고 있다. 제주항공은 인수자금 마련 의지를 보이지 않고 있고, 내부에서는 최종 거래 종결에 대한 확신이 사라진 모습이다. 19일 항공업계 등에 따르면 제주항공은 지난달 6일 이사회를 열고 ‘인수자금 조달의 건’에 대해 논의했지만, 이렇다 할 결론은 나오지 않았다. 일단은 ‘보류’를 선택했는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촉발된 자금난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