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증권사, 올해 3분기 순이익 반토막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순이익 1조4000억원···전년 比 42.8%↓

이미지 확대thumbanil

서울 여의도 증권가 전경.

증권사들의 올해 3분기 순이익이 지난해 대비 절반 수준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4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22년 3분기 증권·선물회사 영업실적'에 따르면 59개 증권사의 3분기 당기순이익은 1조438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2.8% 감소한 수준이다.

같은 기간 수수료 수익은 2조9355억원으로 29.5% 줄었으며 이 중 수탁수수료는 1조1878억원으로 지난해 3분기 1조8652억원에서 36.3% 감소했다. IB 부문 수수료와 자산관리 부문 수수료는 각각 9926억원, 285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7.8%, 22.1% 줄었다.

자기매매 손익은 1조201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33.4% 감소했으며 주식 관련 손익의 경우 4829억원, 채권관련 손익이 212원, 파생관련 손익이 6971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각각 전년 동기 대비 30.4%, 96.3%, 19.3% 감소한 수치다.

기타자산 손익은 외환 관련 손익이 484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18% 급증한 8027억원으로 집계됐다.

3분기 말 전체 증권사 자산총액은 669조5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2.2% 증가했다. 건전성 지표인 순자본비율은 718.6%로 전 분기와 유사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레버리지비율은 661.3%로 전분기 말 대비 7.7%포인트 증가했다.

한편 국내 4개 선물회사의 3분기 순이익은 148억30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9.5% 늘었다.

임주희 기자 ljh@

관련태그

#증권사

#순이익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