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9일 수요일

  • 서울 23℃

  • 인천 23℃

  • 백령 18℃

  • 춘천 21℃

  • 강릉 25℃

  • 청주 22℃

  • 수원 22℃

  • 안동 20℃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23℃

  • 전주 24℃

  • 광주 23℃

  • 목포 22℃

  • 여수 23℃

  • 대구 23℃

  • 울산 22℃

  • 창원 23℃

  • 부산 23℃

  • 제주 22℃

SK 검색결과

[총 1,364건 검색]

상세검색

SK실트론,  D램 매출 ‘껑충’ 뛰었다

SK실트론, D램 매출 ‘껑충’ 뛰었다

SK실트론의 SK하이닉스 매출액이 지난해 20% 넘게 증가했다. 반도체 업황 부진에 SK하이닉스의 매출이 30% 급감한 가운데서도 하이닉스를 통한 성장 전략이 뚜렷한 성과를 내고 있다. 2일 SK실트론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이 회사 매출액은 1조5429억원으로 전년 대비 14.7% 증가했다. 내수는 7조8217억원(51%), 수출은 7조5576억원(49%)을 각각 거뒀다. 이 중 SK하이닉스에서 거둔 매출은 3400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SK실트론의 SK하이

재계 총수 발묶은 코로나19···1분기 이재용 부회장 가장 분주했다

재계 총수 발묶은 코로나19···1분기 이재용 부회장 가장 분주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올 1분기 ‘현장 경영’ 행보가 재계 안팎에서 주목받고 있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이 한창이지만 재계 총수로는 드물게 마스크를 낀 채 국내 사업장을 잇달아 찾는 등 삼성의 위기대응법도 관심을 모은다.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삼성, 현대차, SK, LG 등 4대 그룹은 임직원들의 해외 출장 길이 막혔다. 그런 와중에 이 부회장은 올들어 6차례나 사업장을 챙기는 등 재계 총수들 중 가장 분주하게 움직

‘코로나19’ 위기 속 이재용 ‘현장’ 정의선 ‘책임’ 최태원 ‘생존’ 강조

‘코로나19’ 위기 속 이재용 ‘현장’ 정의선 ‘책임’ 최태원 ‘생존’ 강조

재계 총수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며 해외 공장이 셧다운되고 제품을 팔 수 있는 오프라인 매장도 잇달아 문을 닫는 등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는 갈수록 높아지는 모습이다. 기업 경영의 불확실성이 커진 가운데 그룹 총수들은 국내 현장을 찾아 직원들을 격려하고 비상경영회의를 소집해 경영전략을 점검하는 등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우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올

장동현 SK 대표 “지속 가능한 성장 이룰 것”

[2020 주총]장동현 SK 대표 “지속 가능한 성장 이룰 것”

장동현 SK㈜ 대표이사가 “올해도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SK㈜는 25일 오전 서울 SK서린빌딩 수펙스홀에서 ‘제29차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SK㈜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주총 행사장 입구에 열화상카메라와 체온계를 설치했으며, 증상이 발견되는 주주가 있을 경우 영상시스템을 통해 주주총회를 참관할 수 있도록 별도 공간을 마련했다. 행사장 내부에서도 적당한 거리를 두고 앉을

최태원 회장 “미증유 위기 돌파 위한 생존 조건 확보해야”

최태원 회장 “미증유 위기 돌파 위한 생존 조건 확보해야”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미증유의 위기를 돌파할 수 있는 생존 조건을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난 24일 화상회의로 진행된 수펙스추구협의회에 참석한 최 회장은 “시장의 어려움이 가속화되고 있는 만큼 각 사는 스스로 생존을 위한 R&C(Resource & Capability, 자원과 역량) 확보는 물론 투자자들에게 지속가능성에 대한 신뢰를 얻는데 힘써야 한다”고 밝혔다. 수펙스추구협의회는 SK그룹의 16개 주요 관계사 CEO들이 참여하는 그룹 고유의 경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 “차세대 D램·낸드 연내 생산”

[2020 주총]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 “차세대 D램·낸드 연내 생산”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은 20일 “지난해 개발한 D램과 낸드의 차세대 제품을 연내 본격적으로 생산하고 판매를 확대해 원가경쟁력을 제고하겠다”고 말했다. 이 사장은 이날 경기도 이천 본사 영빈관에서 열린 제72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원가경쟁력 강화와 자산효율화 극대화를 추진해 불확실성에 대비할 수 있는 체력을 강화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사장은 이어 “고도화된 품질관리를 통해 고객을 만족시킬 수 있는 1등 제품을 만들고, 호황기

위기 때 마다 던진 총수들의 ‘말말말’

[이지숙의 재계 Old&New]위기 때 마다 던진 총수들의 ‘말말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제 비상체제’로 기업들의 긴장감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특히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실물·금융부문의 복합 위기로 올해 기업들의 영업 환경은 더욱 깜깜한 상황인데요. 곳곳에서 ‘초유의 위기’라는 이야기가 들려 옵니다. 이 같은 상황에서 재계 총수들도 위기극복을 위해 팔을 걷어 부쳤습니다.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한 대규모 기부부터 연수원을 치료센터로 제공하고 협력사 지원, 사업장

코로나19 확산 한달···5대그룹 총수 지분 ‘3.7兆’ 증발

코로나19 확산 한달···5대그룹 총수 지분 ‘3.7兆’ 증발

국내 5대 그룹 총수의 보유주식가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산 여파로 3조원 넘게 증발했다. 주요 기업 상장사 주가가 코로나19 사태로 대부분 급락하면서 총수들의 회사 지분 가치도 급격히 떨어졌다. 16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삼성전자, 현대차, SK, LG, 롯데 등 5대 그룹 총수의 지분평가액 손실 분은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히 늘어난 지난 한 달간 3조70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확진자 8000명이 넘어선 한국의 코

기업들 “집단감염 막아라”···주총서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기업들 “집단감염 막아라”···주총서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주주총회 시즌이 시작되는 가운데 기업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사태를 막기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주주총회는 18일 삼성전자를 필두로 19일 현대자동차, 20일 LG화학, 25일 신세계·카카오, 26일 LG전자 등은 잇따라 개최한다.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12월 결산 상장법인 가운데 이번주(16~20일) 정기주총을 여는 상장사는 314개사이며 20일에는 205개사의 주총이 집중적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기업들은 대규모 인원이 모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