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4일 월요일

  • 서울 -1℃

  • 인천 -2℃

  • 백령 1℃

  • 춘천 -4℃

  • 강릉 -1℃

  • 청주 2℃

  • 수원 -1℃

  • 안동 -1℃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1℃

  • 전주 4℃

  • 광주 1℃

  • 목포 4℃

  • 여수 4℃

  • 대구 1℃

  • 울산 4℃

  • 창원 3℃

  • 부산 5℃

  • 제주 5℃

유통·바이오 HLB, 미국 '캔서 문샷' 프로젝트 참여

유통·바이오 제약·바이오

HLB, 미국 '캔서 문샷' 프로젝트 참여

등록 2023.09.26 15:10

유수인

  기자

CancerX 회원사 명단에 HLB가 등록(우측 하단)돼 있다. 사진= CancerX 홈페이지 발췌

HLB가 '캔서엑스(Cancer X)'에 합류하며 미국의 암 정복 프로젝트인 '캔서 문샷(Cancer Moonshot)'에 정식으로 참여하게 됐다고 26일 밝혔다.

지난달에는 HLB파나진이 캔서엑스 멤버로 참여한 바 있어 HLB그룹내 2개 회사가 미국 행정부 주도의 암 정복 사업에서 진단과 치료 영역을 주도하게 됐다.

HLB는 간암 1차 치료제로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신약 허가 심사를 받고 있다. 회사는 캔서엑스 참여로 미국 내 관계 기관, 기업들과 네트워크를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회사는 리보세라닙 외에도 자회사 이뮤노믹, 베리스모를 통해 교모세포종(GBM), 메르켈세포암에 대한 DNA치료백신, 각종 고형암에 대한 차세대 CAR-T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어 캔서문샷의 실현에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HLB 백윤기 대표는 "'Human Life Better'의 실현을 위해 암 환자들에 대한 진단과 치료에 앞장서고 있는 당사는 이번 캔서 엑스 참여를 통해 전세계 암 환자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적극 기여할 것"이라며 "캔서엑스에는 글로벌 빅파마들도 다수 참여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 긴밀한 협력을 통해 항암 신약 개발의 지평을 넓혀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캔서엑스는 미국 암 연구소인 모핏암센터(Moffitt Cancer Center)와 디지털의학학회(DiME)가 주축이 돼 설립한 공공-민간 협력체다. 향후 25년간 암으로 인한 사망률을 50% 이상 줄이겠다는 바이든 정부의 '캔서 문샷' 정책을 실질적으로 이끌고 있다. HLB와 HLB파나진 외 존슨앤존슨, 다케다, 아스트라제네카 등 글로벌 빅파마들이 참여하고 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