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9일 수요일

  • 서울 24℃

  • 인천 24℃

  • 백령 19℃

  • 춘천 23℃

  • 강릉 26℃

  • 청주 24℃

  • 수원 24℃

  • 안동 22℃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25℃

  • 전주 25℃

  • 광주 25℃

  • 목포 24℃

  • 여수 24℃

  • 대구 25℃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3℃

  • 제주 22℃

금융 지난해 카드사 순익 2조6062억원···전년비 4% ↓

금융 카드

지난해 카드사 순익 2조6062억원···전년비 4% ↓

등록 2023.03.20 15:18

이수정

  기자

지난해 카드사 순익 2조6062억원···전년비 4% ↓ 기사의 사진

지난해 8개 전업카드사의 당기순이익은 2조6062억원으로 전년보다 4.0% 감소했다. 채권 시장 경색으로 인한 자금 조달 비용 증가와 부실 대비를 위한 충당금을 늘린 영향이다.

금융감독원은 20일 발표한 '2022년 신용카드사 영업실적(잠정)'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지난해 카드사 총 수익은 23조4608억원으로 전년 대비 1조7455억원 늘었다. 이 가운데 할부카드수수료수익은 3892억원 증가, 기업대출 등 관련 이자수익이 3445억원으로 전년보다 증가했다. 가맹점 수수료 수익과 카드대출수익 역시 각각 206억원, 496억원 늘었다.

총 비용은 20조8546억원으로 전년 대비 1조8531억원 증가했다. 이자비용(8254억원)과 대손충당금 적립액 증가에 따른 비용(4503억원)이 늘었으며 판관비(1387억원)도 증가했다.

지난해 대손준비금 적립 후 당기순이익은 1조8282억원으로 전년(2조1531억원) 대비 15.1%(3249억원) 감소했다.

전업카드사와 겸영은행의 신용·체크카드 이용액은 1076조6000억원으로 전년(960조6000억원) 대비 12.1%(116조원) 증가했다. 신용카드 이용액은 884조원으로 전년(779조원) 대비 13.5%(105조원) 증가했고, 체크카드는 192조6000억원으로 전년(181조6000억원) 대비 6.1%(11조원) 늘었다.

카드대출 이용액 증가세는 대출 규제, 고금리 등 여파에 줄었다. 카드대출 이용액은 103조8000억원으로 전년(107조2000억원) 대비 3.2%(3조4000억원) 감소했다. 현금서비스 이용액(57조4000억원)은 4.2%(2조3000억원) 증가했으나, 카드론 이용액(46조4000억원)은 10.9%(5조7000억원) 줄었다.

지난해 말 신용카드 발급매수(누적)는 1억2417만매로 전년 말(1억1769만매) 대비 5.5%(648만매) 증가했다. 발급매수 증가율은 전년 3.5% 늘었다. 체크카드 발급매수는 1억517만매로 전년 말(1억611만매) 대비 0.9%(94만매) 감소했다.

지난해 말 기준 카드사 연체율(총채권 기준)은 1.20%로 전년 말(1.09%) 대비 0.11%포인트 상승했다. 신용판매 부문 연체율은 0.65%로 전년 말(0.54%) 대비 0.11%포인트 올랐고, 카드대출 연체율은 전년 말(2.60%) 대비 0.38%포인트 상승한 2.98%를 기록했다.

조정자기자본비율(조정자기자본/조정총자산)은 19.4%로 전년 말(20.8%) 대비 1.4%포인트 하락했으나, 규제비율 8%보다 높은 수준을 유지했다. 레버리지비율(총자산/자기자본)은 5.6배로 전년 말(5.2배) 대비 상승했다. 규제 비율은 6배 이내다.

금감원 관계자는 "올해 중 미국 기준금리 추가 인상, 경기 하락 우려 등 대내외 금융환경 불확실성에 대비해 미래경기전망을 보수적으로 반영해 대손충당금을 충실히 적립하도록 지도할 것"이라며 "여전채 발행시장 동향과 카드사의 유동성 상황 등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필요시 유동성리스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