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2일 수요일

  • 서울 22℃

  • 인천 20℃

  • 백령 14℃

  • 춘천 24℃

  • 강릉 26℃

  • 청주 23℃

  • 수원 21℃

  • 안동 25℃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24℃

  • 전주 23℃

  • 광주 24℃

  • 목포 21℃

  • 여수 21℃

  • 대구 27℃

  • 울산 20℃

  • 창원 23℃

  • 부산 19℃

  • 제주 20℃

금융 정부는 코로나19 출구전략 펴는데···은행 영업 정상화 언제쯤?

금융 은행

정부는 코로나19 출구전략 펴는데···은행 영업 정상화 언제쯤?

등록 2023.01.06 14:37

정단비

  기자

2020년부터 은행 영업시간 1시간 단축운영작년 4월 거리두기 해제에도 정상화 안돼다음주 중 노사간 TF 킥오프 회의 개최 예정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돼야 정상화될듯

서울 시내 한 은행 대출창구 모습. 사진=연합뉴스 제공서울 시내 한 은행 대출창구 모습. 사진=연합뉴스 제공

코로나19 방역 규제 완화로 차츰 일상 회복이 진행되고 있지만 은행의 영업시간은 좀처럼 정상화되지 못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실내 마스크 착용도 의무 해제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다음주 킥오프를 앞둔 금융노사간 태스크포스(TF)를 계기로 영업시간 정상화를 이룰 수 있을지 주목된다. 다만 노사간 합의가 전제되어야 하는 만큼 단기간 내 은행들의 영업시간 회복은 힘들 것으로 전망된다.

6일 금융권에 따르면 다음주 중으로 금융산업사용자협의회(이하 사용자협의회) 및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이하 금융노조)는 영업시간 정상화 관련 TF 킥오프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앞서 은행들의 영업시간 단축 해제를 위해 금융노조와 사용자협의회는 TF를 꾸렸고 이달 3일에는 실무자회의를 가졌다.

금융노조 관계자는 "은행들의 영업시간을 단축했을 당시에도 노사 간 협의를 통해 결정했다"며 "영업점 운영시간 정상화 논의도 TF를 통한 합의로 풀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금융노사는 지난 2020년 합의를 통해 은행 영업시간을 1시간 단축했던바 있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고 금융소비자 및 금융노동자의 감염 방지를 위해 추진했던 조치다. 이에 따라 은행들의 영업시간은 기존 오전 9시~오후 4시로 운영됐던 것에서 오전 9시 30분~오후 3시 30분으로 조정됐다.

지난해 4월에는 정부에서 거리두기 해제를 하면서 은행들의 영업점 운영시간이 정상화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있었지만 여전히 단축 운영되고 있다.

최근 은행들은 디지털 전환을 통해 비대면 거래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입출금, 이체거래시 인터넷이나 모바일뱅킹을 통해 처리하는 비중은 2017년 45.4%를 기록했고 이후 2020년 65.8%, 2021년 74.7%, 2020년 상반기 기준 77.4%를 차지했다.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거래를 선호하면서 가속화되고 있는 모습이다. 또한 은행들도 일반 영업시간과 달리 운영되는 탄력점포나 공동점포, 우체국 위탁 등을 통해 대면거래 불편을 해소하려 하고 있다.

다만 은행들의 지점은 지속적으로 축소하고 있는데다, 고령층 등 디지털 취약계층은 여전히 대면채널에 대한 수요가 높은 상황이다. 실제 은행들의 영업점포수는 2017년 6789개에서 2020년 6405개, 2021년 6094개, 2022년 상반기 5924개로 줄었다.

금융당국에서도 이에 은행들의 영업시간 정상화를 요구하고 있다. 김주현 금융위원장은 지난 5일 KB국민은행 남대문종합금융센터(탄력점포)를 방문해 은행들의 영업시간 정상화를 주문하기도 했다.

김 위원장은 "2020년 이후 노사 간 합의로 은행 영업시간을 단축한 것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측면에서 국민과 은행이용자들이 충분히 공감할 수 있었으나, 최근 코로나19 방역 상황이 정상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은행 영업시간도 정상적으로 복원하는 것이 은행권에 대한 국민들의 정서와 기대에 부합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은행 영업시간 정상화는 국민생활 불편 해소 측면에서 뿐 아니라, 서비스업으로서의 은행에 대한 인식제고와 비정상의 정상화 차원에서도 큰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업계에서는 올해 은행들의 영업시간도 정상화될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실내 마스크 해제가 은행 영업점 운영시간 정상화의 기점이 될 것이라는 예상이다. 다만 노사 간 합의점을 찾기가 쉽지 않은 만큼 단기간 내에 결정되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다.

사용자협의회측 관계자는 "그간 노사가 서로 의견을 공유하고 논의해왔고 TF 킥오프 회의는 다음주 중 열릴 예정"이라며 "단축운영 합의 당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전면 해제' 조건이 포함돼있었다는 점에서 결국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가 관건일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