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8일 수요일

  • 서울 6℃

  • 인천 5℃

  • 백령 3℃

  • 춘천 5℃

  • 강릉 5℃

  • 청주 6℃

  • 수원 6℃

  • 안동 5℃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6℃

  • 전주 10℃

  • 광주 10℃

  • 목포 7℃

  • 여수 9℃

  • 대구 7℃

  • 울산 5℃

  • 창원 8℃

  • 부산 6℃

  • 제주 6℃

금융 이재근 KB국민은행장 "타행 이체 수수료 면제 검토중"

금융 은행

이재근 KB국민은행장 "타행 이체 수수료 면제 검토중"

등록 2023.01.03 16:17

수정 2023.01.03 16:21

정단비

  기자

'2023년 범금융 신년인사회'서 발언신한은행 先시행 타은행도 참여할 듯

2일 KB국민은행 신관에서 개최된 2023년 시무식에서 이재근 KB국민은행장이 신년사를 발표하고 있다./사진=KB국민은행 제공

이재근 KB국민은행장이 이체 수수료 면제와 관련해 검토중이라고 말했다. 또한 올해는 리스크 관리에 중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이 행장은 3일 서울 중구 을지로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23년 범금융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이체 수수료 면제와 관련한 기자의 질문에 "검토하고 있다"고 답했다.

그는 이어 "뿐만 아니라 다른 것도 필요한 것들이 있는지, 할 수 있는 것들이 무엇이 있는지 보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신한은행은 시중은행 최초로 모바일 및 인터넷 뱅킹 이체 수수료 전액을 영구 면제하기로 한바 있다. 이는 지난해 말 취임한 한용구 신한은행장이 취임 기자간담회를 통해 "리딩 뱅크답게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역할을 어떻게 할건지 심도 있게 검토를 하고 있다"며 "이익을 낸 부분을 사회에 환원하는 차원에서 이체 수수료 면제를 가장 빠른 시기에 시행하겠다"고 밝힌 데 따른 조치다.

이에 따라 신한은행 이용 고객들은 모바일이나 인터넷 뱅킹을 통해 타행으로 이체할 경우 건당 500원, 타행으로 자동 이체할 경우 건당 300원씩 납부했던 것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이 행장도 검토 중이라고 밝힘에 따라 KB국민은행 등 타행들도 이체 수수료 면제에 동참하게 될지 주목된다. 한 행장도 취임간담회 자리를 통해 "이체 수수료 면제가 고객과 사회를 위한 하나의 메시지가 될 것이며, 모든 은행이 동참했으면 하는 바램이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또한 올해는 리스크 관리에 중점을 두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이 행장은 "경제 빙하기가 온다고 하니 제일 중요한 건 이제 리스크 관리일 것 같다"며 "성장 일변도보다는 신년사에서도 밝혔듯 용수철 같은 자세가 필요한 상황이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이 행장은 법인 등 해외 일정과 관련해서는 "가보긴 해야겠지만 일정이 잡혀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