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민주당 새 당대표 이재명···최고위원 정청래·고민정·박찬대·서영교·장경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77.77% 역대 최고 득표율로 당선
최고위원에 고민정 제외 모두 '친명계'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신임 당대표와 최고위원들이 2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제5차 정기전국대의원대회에서 당대표로 선출 된 뒤 손을 맞잡고 인사하고 있다. 왼쪽부터 장경태, 박찬대, 고민정 최고위원, 이재명 대표, 정청래, 서영교 최고위원.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더불어민주당 새 당 대표로 이재명 의원이 압도적인 득표율로 선출됐다. 최고위원에도 이른바 '친이재명계' 의원들이 다수 포진했다.

민주당은 2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체조경기장 KSPO돔에서 열린 전국대의원대회에서 최종 합산 득표율 77.77%를 얻은 이 대표를 신임 당 대표로 선출했다. 이 대표와 경쟁했던 박용진 의원은 22.23%를 기록했다.

77.77%라는 득표율은 민주당 역대 당 대표 득표율 중 가장 높은 수치로, 기존 최고 득표율은 2020년 전당대회에서 이낙연 전 대표가 기록했던 60.77%였다.

민주당은 권리당원 투표 40%, 대의원 투표 30%, 일반국민여론조사 25%, 일반당원여론조사 5% 결과를 합산해 당 대표를 선출했다.

이 대표는 권리당원 투표 78.22%, 일반국민여론조사 82.26%, 일반당원여론조사 86.25%로 박 의원을 압도했다. 이날 ARS 전화로 진행된 대의원 투표에서는 이재명 72.03%, 박 의원 27.97%였다.

'이재명 지도부'와 함께 할 최고위원에도 친명계 의원들이 상당수 이름을 올렸다. 최고위원에는 정청래 25.20%, 고민정 19.33%, 박찬대 14.20%, 서영교 14.19%, 장경태 12.39%로 각각 선출됐다. 친문계인 고 의원을 제외한 나머지 4명이 모두 친명계로 분류된다.

문장원 기자 moon334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