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3일 화요일

  • 서울 12℃

  • 인천 12℃

  • 백령 13℃

  • 춘천 10℃

  • 강릉 10℃

  • 청주 11℃

  • 수원 12℃

  • 안동 8℃

  • 울릉도 12℃

  • 독도 12℃

  • 대전 12℃

  • 전주 11℃

  • 광주 10℃

  • 목포 13℃

  • 여수 13℃

  • 대구 14℃

  • 울산 13℃

  • 창원 11℃

  • 부산 13℃

  • 제주 15℃

푸본현대생명 이사회 의장에 윤인섭 전 ING생명 사장

푸본현대생명 이사회 의장에 윤인섭 전 ING생명 사장

등록 2018.12.21 07:33

장기영

  기자

푸본현대생명 이사회 의장에 윤인섭 전 ING생명 사장 기사의 사진

영업경쟁력 회복에 나선 푸본현대생명이 3개 생명보험사 대표이사를 역임한 보험전문가 윤인섭 전 ING생명(현 오렌지라이프) 사장<사진>을 이사회 의장으로 선임했다.

21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푸본현대생명은 전날 이사회를 열어 윤인섭 전 사장을 신임 의장으로 선임했다.

이에 따라 푸본현대생명 이사회 의장은 정태영 현대카드·캐피탈 부회장에서 윤 전 사장으로 변경됐다.

정 부회장은 지난 9월 푸본현대생명의 최대주주가 현대자동차그룹에서 대만 푸본생명으로 바뀐 후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계열사 분리 승인을 받으면서 이사회 의장직을 맡을 수 없게 됐다.

윤 의장은 교보생명, 라이나생명을 거쳐 ING생명, KB생명, 하나생명 등 3개 생보사 대표이사직을 역임했다. 대표이사가 아닌 그린화재(현 MG손해보험) 사장 경력까지 포함하면 총 4개 보험사 사장을 지냈다.

윤 의장은 지난 2010년 하나생명 대표 자리에서 물러난 후 지난해까지 한국기업평가 대표로 재직했다.

윤 의장의 임기는 오는 2021년 12월까지 총 3년이다.

푸본현대생명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선도적 변화에 공을 기울여온 이재원 사장의 노력에 윤 의장의 연륜과 경험이 더해져 지속적 성장을 견인하는 시너지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푸본현대생명은 이사회 의장직을 내려놓은 정 부회장 대신 김현주 현대카드 전무를 기타비상무이사로 선임했다.

뉴스웨이 장기영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