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4일 금요일

  • 서울 15℃

  • 인천 16℃

  • 백령 14℃

  • 춘천 17℃

  • 강릉 15℃

  • 청주 15℃

  • 수원 15℃

  • 안동 13℃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3℃

  • 전주 14℃

  • 광주 13℃

  • 목포 16℃

  • 여수 18℃

  • 대구 18℃

  • 울산 20℃

  • 창원 19℃

  • 부산 19℃

  • 제주 18℃

ASML 검색결과

[총 25건 검색]

상세검색

美정부, 중국 반도체 생산능력 경계···ASML에 장비 유지·보수 압박

일반

美정부, 중국 반도체 생산능력 경계···ASML에 장비 유지·보수 압박

미국 정부가 중국 반도체 생산을 경계하기 위해 네덜란드 반도체 장비 제조업체인 ASML 압박 강도를 높일 전망이다. 이미 신규 장비 판매를 제한하고 있는 가운데 판매한 장비의 유지·보수에도 제한을 둘 계획이라고 알려진다. 6일 매일경제에 따르면 미 상무부 산업안보차관이 오는 8일 네덜란드 정부 당국자들과 ASML 관계자들을 만나 ASML의 서비스 계약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알려진다. 에스테베스 차관은 미 정부의 수출통제 정책

TSMC 강진 피해 커···ASML, 韓직원 대만 보내

산업일반

TSMC 강진 피해 커···ASML, 韓직원 대만 보내

세계 최대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업체인 TSMC의 강진 피해에 EUV 제조사인 네덜란드 ASML 한국법인 직원들이 대만으로 출국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동아일보에 따르면 이번 대만 강진으로 TSMC의 첨단 반도체 생산에 필수적인 EUV 노광 장비가 피해를 입었을 가능성이 있어 ASML이 대만 현지 조직을 중심으로 복구 지원에 나선 것으로 밝혀졌다. ASML코리아 직원 일부도 대만으로 출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현지 전문가

블룸버그 "미국, 한국·독일에도 대중국 반도체 수출통제 참여 압박"

일반

블룸버그 "미국, 한국·독일에도 대중국 반도체 수출통제 참여 압박"

미국 정부가 네덜란드, 독일, 한국, 일본을 포함한 동맹국에 중국에 수출하는 반도체 기술을 더 엄격히 통제하라고 압력을 가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미국은 네덜란드 정부에 네덜란드의 반도체 장비업체 ASML이 올해 수출통제 시행 전에 중국 업체에 판매한 반도체장비에 대해 수리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하도록 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했다. 미국 정부는 또 화학소재 기업

삼성전자, ASML 지분 전량 처분···반도체 투자재원 확보

전기·전자

삼성전자, ASML 지분 전량 처분···반도체 투자재원 확보

삼성전자가 보유하고 있던 네덜란드 반도체 장비업체 ASML 지분을 모두 처분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작년 4분기 중 ASML 주식 158만407주(지분율 0.4%)를 모두 매각했다. ASML의 지분 가치로 미뤄 삼성전자는 이번 거래를 통해 1조2000억원 정도를 확보한 것으로 추산된다. 삼성전자는 2012년 차세대 노광기 개발 협력을 목표로 ASML 지분 3.0%를 약 7000억원에 사들였다. 이어 2016년 지분 절반을 매각해 약 6000억원

ASML 만난 이재용, "순방 성과 90%는 반도체"

전기·전자

ASML 만난 이재용, "순방 성과 90%는 반도체"

삼성전자가 반도체 업계의 '슈퍼 을(乙)'로 통하는 ASML과 협력을 확대하기로 했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은 윤석열 대통령의 네덜란드 국빈 방문 동행을 마치고 이날 오전 서울 김포공항 비즈니스센터를 통해 귀국했다. 이 회장은 순방 성과에 대해 "반도체가 거의 90%였다"고 말하면서 ASML과 이야기를 나눈 내용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ASML은 최첨단 반도체 양산에 필요한 EUV 노광장비를 세계에서 유일하게 생산

삼성전자-ASML, EUV 공동 연구소 만든다···미세공정 혁신 주도

전기·전자

삼성전자-ASML, EUV 공동 연구소 만든다···미세공정 혁신 주도

삼성전자가 '슈퍼 을'로 불리는 네덜란드 반도체 장비기업 ASML과 초미세 공정 개발에 나선다. 양 사가 국내에서 극자외선(EUV) 기술을 공동 개발하며 국내 반도체 생태계 조성과 경쟁력 강화에도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삼성전자와 ASML은 12일(현지시간) 네덜란드 ASML 본사에서 열린 한국-네덜란드 반도체 협력 협약식에서 차세대 메모리 노광장비 개발을 위한 EUV 공동연구소 설립에 대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EUV 공동

삼성전자-ASML, 1조원 규모 공동 투자···SK하이닉스는 EUV용 수소 가스 기술 공동 개발

전기·전자

삼성전자-ASML, 1조원 규모 공동 투자···SK하이닉스는 EUV용 수소 가스 기술 공동 개발

삼성전자와 ASML이 1조원 규모 R&D센터를 한국에 설립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SK하이닉스 역시 ASML과 EUV용 수소 가스 재활용 기술 공동 개발 MOU를 맺었다. 이로써 양국은 반도체 산업과 관련해 ASML과 전략적 연대를 더욱 견고히 하게 됐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최태원 SK회장은 12일(현지시간) 네덜란드 벨트호벤에 위치한 ASML본사를 방문해 기업인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윤석열 대통령을 비롯해

이재용은 네덜란드, 삼성은 전략회의···파운드리 키우기 속도

전기·전자

이재용은 네덜란드, 삼성은 전략회의···파운드리 키우기 속도

삼성전자가 대만 TSMC와 격차를 좁히기 위해 재정비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올해 파운드리 시장 점유율을 꾸준히 끌어올리고 있으나 업계 1위인 TSMC를 따라잡기에는 여전히 역부족인 모습이다. 이에 삼성전자는 연말 글로벌 전략회의를 통해 반도체 사업을 점검하고 경쟁력 강화에 필수인 극자외선(EUV) 노광장비 확보에도 적극적으로 뛰어든다. 대만 트렌드포스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올해 파운드리시장 점유율은 1분기 9.9%에서 2분기 11.7%,

'슈퍼을' ASML 지분 팔아 4조 챙긴 삼성전자···투자로 승부본다

전기·전자

'슈퍼을' ASML 지분 팔아 4조 챙긴 삼성전자···투자로 승부본다

삼성전자가 ASML 지분 매각을 통한 투자자산 확보에 나서고 있다. 반도체 기술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가운데 투자자산 효율화를 통해 현금 확보에 돌입한 것으로 분석된다. 삼성전자는 반도체 시황 악화에도 불구하고 미래 경쟁력 강화 및 중장기 수요대비를 위해 올해 역대 최대 투자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2012년 3% 지분 7000억원에 인수…'투자 잭팟' 삼성전자는 지난 2012년 안정적인 공급망 확보를 위해 ASML의 지분을 일부 확보했다. 이후 A

삼성전자, ASML 지분 또 팔았다···현금 1조3000억원 확보

전기·전자

삼성전자, ASML 지분 또 팔았다···현금 1조3000억원 확보

삼성전자가 세계에서 유일하게 EUV(극자외선) 장비를 생산하는 네덜란드 ASML 지분을 매각해 1조원이 넘는 현금을 확보했다. 14일 삼성전자가 공시한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9월 말 삼성전자가 보유한 ASML 지분은 158만407주(지분율 0.4%)로 지난 6월 말 275만72주(지분율 0.7%)와 비교해 116만9665주 줄었다. 같은 기간 지분 가치가 2조6010억원에서 1조2562억원까지 감소했는데 이번 매각으로 삼성전자가 확보한 금액은 1조3000여억원으로 추산된다. 삼성전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