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0일 토요일

  • 서울 16℃

  • 인천 13℃

  • 백령 12℃

  • 춘천 15℃

  • 강릉 12℃

  • 청주 16℃

  • 수원 14℃

  • 안동 16℃

  • 울릉도 13℃

  • 독도 13℃

  • 대전 16℃

  • 전주 17℃

  • 광주 16℃

  • 목포 16℃

  • 여수 16℃

  • 대구 20℃

  • 울산 17℃

  • 창원 17℃

  • 부산 17℃

  • 제주 18℃

GM 검색결과

[총 187건 검색]

상세검색

LG에너지솔루션-GM 합작사 '얼티엄셀즈', 지주회사 체제 전환

LG에너지솔루션-GM 합작사 '얼티엄셀즈', 지주회사 체제 전환

LG에너지솔루션과 미국 제너럴모터스(GM)의 합작회사인 얼티엄셀즈가 지주회사 체제로 바뀐다. LG에너지솔루션은 최근 설립된 얼티엄셀즈의 지주사인 얼티엄셀즈 홀딩스의 주주배정 유상증자에 참여하기 위해 지분 50%를 현물 출자한다고 22일 공시했다. 처분 금액은 약 1조7925억원이다. 또 얼티엄셀즈 홀딩스는 얼티엄셀즈에 3조5849억원을 출자한다. 출자 후 지분율은 100%가 된다. LG에너지솔루션과 GM은 미국 내 사업을 효율적으로 영위하기

LG엔솔-GM 합작 얼티엄셀즈, 미국서 전기차 배터리 첫 양산

LG엔솔-GM 합작 얼티엄셀즈, 미국서 전기차 배터리 첫 양산

LG에너지솔루션과 미국 제너럴모터스(GM)의 배터리 합작사인 얼티엄셀즈가 양산에 돌입했다. 국내 배터리 업체와 미국 완성차 업체 합작사에서 본격적 배터리 상업 생산이 이뤄진 건 이번이 처음이다. 10일 LG에너지솔루션에 따르면 미국 오하이오주 얼티엄셀즈 1공장은 이달 초부터 본격적인 양산에 돌입했다. 여기서 생산된 배터리는 GM 산하 브랜드인 쉐보레, 캐딜락, GMC 등의 전기차에 들어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얼티엄셀즈는 순차적으

스무돌 맞은 한국GM "차세대 신차 CUV로 제2도약...전기차 10종 출시"

스무돌 맞은 한국GM "차세대 신차 CUV로 제2도약...전기차 10종 출시"

한국GM이 출범 20주년을 맞아 새로운 미래 비전을 제시했다. 내년부터 양산에 들어가는 신형 CUV(크로스오버유틸리)성공을 통해 제2의 도약을 이뤄내고 지속 가능한 기업으로 거듭나겠다는 각오다. 한국GM은 19일 경상남도 창원공장에서 20주년 기념식을 개최, 그동안의 성과를 기념하고, 차세대 신제품 생산을 위해 최근 설비투자가 진행된 창원공장을 바탕으로 비즈니스 전략 및 목표를 공개했다. 로베르트 렘펠 한국GM엠 사장은 "GM은 지난

美 배터리 공장 간 구광모···LG그룹 '미래준비' 속도

美 배터리 공장 간 구광모···LG그룹 '미래준비' 속도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미국 출장길에 올랐다. 이달 초 폴란드 주요 계열사를 점검한 뒤 보름 만이다. 다음주부터 진행될 'LG 사업보고회'를 앞두고, 직접 글로벌 사업장을 둘러보며 미래준비에 속도를 내기 위한 행보로 풀이된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구 회장은 최근 미국 오하이오주에 있는 LG에너지솔루션·제너럴모터스(GM) 배터리 합작사인 '얼티엄셀즈' 1공장을 방문했다. 2018년 6월 회장에 오른 뒤 세 번째로 공개된 해외 출장이다. 얼티엄셀

한국지엠 로베르토 렘펠號, 안전한 사업장 위해 GM과 협업한다

자동차

한국지엠 로베르토 렘펠號, 안전한 사업장 위해 GM과 협업한다

한국지엠주식회사(한국지엠)와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GMTCK) 등 제너럴 모터스(GM)의 한국사업장이 19일부터 시작된 GM의 '글로벌 안전 주간(Global Safety Week)' 캠페인의 일환으로 일주일 간 전사 안전 캠페인을 진행한다. 로베르토 렘펠(Roberto Rempel) 한국지엠 사장은 "많은 사고들은 사람들이 어떠한 일을 계획할 때 위험요소를 생각하고, 예방하는 데 적절한 시간을 들이지 않고 시작하기 때문에 발생한다"라며 "'끊임없는 혁신'을 주제로

캐딜락, '대전서비스센터' 개소···月 100대 일반·판금 수리 가능

캐딜락, '대전서비스센터' 개소···月 100대 일반·판금 수리 가능

아메리칸 럭셔리 브랜드 캐딜락이 충청권 고객에 대한 서비스 품질 향상에 나선다고 5일 밝혔다. 캐딜락 대전서비스센터는 경부고속도로와 호남고속지선을 가르는 회덕JC 인근에 위치하였으며, 대전에서 유동인구가 가장 많은 둔산, 유성 등과 인접해 대전과 충청 남부권은 물론 호남 북부권까지 아우르는 거점 서비스센터로서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대전서비스센터는 300㎡의 면적에 3개의 전용 워크베이를 보유하고 있으며 월 100여 대의 일반 수리와

한국지엠 노사, '임단협' 잠정합의안 마련···기본급 5만5천원 인상

한국지엠 노사, '임단협' 잠정합의안 마련···기본급 5만5천원 인상

한국지엠주식회사(한국지엠) 노사가 '2022년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에 대한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 노사 양측은 지난 6월 23일 첫 상견례를 시작으로 9월 2일 잠정합의안 도출까지 18차례의 교섭을 가졌다. 한국지엠 노사의 잠정합의안은 ▲ 기본급 인상 5만5000원(호봉승급분 포함) ▲ 타결 일시금 500만원 ▲ 위기 극복을 위한 격려금 100만원 ▲ 신규 차량의 성공적 출시를 위한 일시 격려금 100만원 ▲ 재래시장 상품권 30만원 등을 포함하는 총 730만원 상당의

GM "전동화 미래 실현 위한 성장 투자 지속할 것"

GM "전동화 미래 실현 위한 성장 투자 지속할 것"

"기후변화와 교통체증, 도로안전 등 전 세계 고객과 지역사회의 요구에 맞춰 자동차 산업의 변화를 주도하기 위한 투자를 지속해나가겠다" 실판 아민(Shilpan Amin) GM 해외사업부문 사장은 28일 미국 미시간에서 GM 해외사업부문에 속한 각 시장별 최고 리더십을 대상으로 진행된 『US 드라이브 프로그램』에서 GM은 지구를 위한 지속가능한 미래를 구축하기 위해 탄소중립, 자율주행기술을 전 세계적으로 보급하는 일에 전념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학철-메리바라 '맞손'···LG화학-GM '양극재' 8년간 95만톤 공급 합의

신학철-메리바라 '맞손'···LG화학-GM '양극재' 8년간 95만톤 공급 합의

신학철 LG화학 부회장과 메리 바라 GM CEO 회장이 양극재 공급을 위한 포괄적 합의를 위해 손을 잡았다. 이번 합의를 통해 LG화학은 2022년 하반기부터 2030년까지 95만톤 이상의 양극재를 공급할 계획이다. 27일 LG화학에 따르면 GM과 양극재 공급을 위한 포괄적 합의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배터리 생산 원가의 약 40%를 차지하는 양극재는 배터리의 용량, 수명 등 핵심 성능을 결정하는 핵심소재다. 이번 합의를 통해 LG화학은 2022년 하반기

캐딜락 'CT5' 주행의 쾌감 이끄는 스포츠 세단

[야! 타 볼래]캐딜락 'CT5' 주행의 쾌감 이끄는 스포츠 세단

설레이는 세단이 있다. 점잖은 디자인에 숨겨진 야성. 주행의 쾌감과 감성이 담긴 캐딜락 CT5를 시승하는 동안 그 이중적인 매력에 빠지게 된다. 최근 국내 자동차 시장은 콤팩트 세단보다는 중형 이상의 세단을 선호한다. 기존 독일 자동차 메이커가 주도하던 세단 시장의 틀에서 벗어나 새로운 브랜드를 찾는 분위기다. 국내 프리미엄 브랜드와 함께 숨겨진 포인트를 찾는 고객들의 수요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새로운 수입 세단을 찾는다면 캐딜락 C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