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4일 수요일

  • 서울 27℃

  • 인천 26℃

  • 백령 24℃

  • 춘천 27℃

  • 강릉 28℃

  • 청주 28℃

  • 수원 26℃

  • 안동 27℃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8℃

  • 전주 26℃

  • 광주 27℃

  • 목포 28℃

  • 여수 27℃

  • 대구 28℃

  • 울산 26℃

  • 창원 27℃

  • 부산 27℃

  • 제주 27℃

산업 KAI, KF-21 한국형전투기 최초 양산계약 체결···"자주국방 염원 실현"

산업 중공업·방산

KAI, KF-21 한국형전투기 최초 양산계약 체결···"자주국방 염원 실현"

등록 2024.06.25 11:08

김다정

  기자

KF-21 20대, 후속지원 등 1조9600억원 규모...2026년 말 전력화 추진

KF-21 시제 6호기. 사진=KAI 제공KF-21 시제 6호기. 사진=KAI 제공

KAI(한국항공우주산업)가 25일 방위사업청과 한국형전투기 KF-21 최초 양산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KF-21 총 20대와 후속군수지원을 포함해 총 1조9600억원 규모이다.

한국형전투기(KF-X) 체계개발사업은 공군의 장기운영 전투기F-4, F-5를 대체하고 미래 전장운용개념에 부합되는 4.5세대 전투기를 개발하기 위한 사업으로 2015년 체계개발에 착수했다.

총 개발기간은 10년 6개월로 2026년 체계개발을 완료예정이며, 2026년 말 부터 양산기 납품을 시작해 한국 공군에 전력화시킨다는 계획이다.

KAI는 "이번 계약은 우리 기술로 우리의 영공을 지킨다는 자주국방의 국민적 염원이 현실화되고 한국 공군의 핵심전력이 될 KF-21이 본격적인 양산 단계에 들어선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KF-21 체계개발 사업은 주관기업인 KAI와 국방부, 합참, 공군, 방사청, 국방과학연구소 등 주요 기관과 학계, 중소협력업체 등 산학연이 원팀을 이뤄 성공적인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80%의 개발이 진행된 KF-21은 최초시험평가를 통해 항공기의 우수한 성능 및 안정성을 입증하고 이번 최초 양산계약을 체결했다.

KF-21은 2022년 7월 시제1호기 초도비행을 시작으로 시험비행에 본격 착수했다. 올해 3월에는 공중급유 비행에 성공해 원거리 작전능력을 확보하고 공대공 미티어 유도발사 성공 및 항공기 고도, 속도, 기동성 등 임무영역을 확장해 전투기 완성도를 높였다.

최초 시험평가를 통해 지난해 5월 '잠정 전투용 적합 판정'을 획득했으며, 올해 3월 '방위사업추진위원회'에서 최초 양산 승인을 받았다.

강구영 KAI 사장은 "KF-21 체계개발사업은 많은 도전과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정부, 공군, 방사청, 개발업체 등 관련 기관들의 탄탄한 협력이 있었기에 양산까지 안정적으로 올 수 있었다"며 "KF-21은 항공우주산업 불모지 대한민국에서 일궈낸 역사적 성과다. KF-21은 진정한 자주국방의 상징물로서 대한민국 항공전력 강화와 첨단 항공산업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국책 연구개발사업으로 추진된 KF-21의 양산이 본격화됨에 따라 국내 항공산업의 제2의 성장을 위한 전환점을 맞이했다.

KAI는 양산계약을 앞두고 올해 초부터 협력업체 부품공급망 점검 및 생산설비 구축과 치공구 확보 등 세밀한 계획하에 양산을 준비하고 있다.

KF-21 개발에는 약 600여개 국내 협력업체가 참여하고 있으며, 국산화율 65%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T-50, 수리온 납품이 진행되면서 국산화율이 점차 향상됐듯이 KF-21 양산으로 국내 항공산업 생태계가 강화되면서 국산화율이 증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이를 통해 국내 일자리 창출과 산업파급 효과를 기반으로 항공산업이 국가 주력 미래산업으로 자리잡고 경제발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FA-50의 수출이 확대되면서 글로벌 시장에서 국산항공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고 KF-21이 FA-50 다목적전투기를 잇는 K-방산의 차세대 주자로 주목받고 있다.

KF-21은 AI,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기술 등장 이후 처음으로 개발 되는 전투기로 최신의 항전장비와 첨단소재, 기술들이 적용되어 있어 4.5세대 전투기 시장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향후 KAI는 KF-21 기반 플랫폼 및 연관 무기체계 발전에 필요한 기술 개발 등 자체 준비를 보다 가속화하고, 나아가 유무인복합체계 기술 및 차세대 공중전투체계(NACS, Next Generation Aerial Control System) 등 6세대 전투기로의 확장성을 통해 글로벌 시장 개척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