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4일 수요일

  • 서울 28℃

  • 인천 27℃

  • 백령 24℃

  • 춘천 29℃

  • 강릉 29℃

  • 청주 30℃

  • 수원 27℃

  • 안동 28℃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9℃

  • 전주 25℃

  • 광주 29℃

  • 목포 29℃

  • 여수 28℃

  • 대구 29℃

  • 울산 28℃

  • 창원 28℃

  • 부산 26℃

  • 제주 28℃

산업 원통형·LFP 양산···LG에너지솔루션, 美애리조나 공장 착공

산업 에너지·화학

원통형·LFP 양산···LG에너지솔루션, 美애리조나 공장 착공

등록 2024.04.04 08:19

김현호

  기자

7조2000억원 투입···원통형·ESS '첫 전용' 공장 원통형 36GWh, ESS 17GWh 등 총 53GWh 규모김동명 CEO "높은 시장 경쟁력 확보할 것"

LG에너지솔루션 애리조나 공장 조감도. 사진=LG에너지솔루션 제공LG에너지솔루션 애리조나 공장 조감도. 사진=LG에너지솔루션 제공

LG에너지솔루션이 미국 애리조나주 신규 원통형 및 ESS(에너지저장장치) LFP 배터리 생산공장을 착공했다.

3일(현지시간) LG에너지솔루션은 미국 애리조나주 퀸 크릭(Queen Creek)에서 애리조나 케이티 홉스(Katie Hobbs) 주지사, 상무국 사장 겸 CEO 산드라 왓슨(Sandra Watson), LG에너지솔루션 소형전지사업부장 오유성 전무, ESS전지사업부장 김형식 상무, 애리조나 법인장 나희관 상무 등이 참석한 가운데 건설현황 관련 설명회를 열고 본격적인 착공을 알렸다.

투자금 총 7조2000억원이 투입되는 이 공장은 북미 지역에 건설되는 두 번째 단독 공장이다. 또 원통형, ESS(에너지저장장치)의 '첫 전용 생산공장'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나희관 상무는 "최근 공장 부지 정리 및 착공을 마쳤으며 현재 순조롭게 철골 건설 작업을 진행 중"이라며 "원통형 공장과 ESS LFP 공장은 2026년 각각 가동을 시작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총 네 자릿수의 신규 일자리도 생길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애리조나 공장은 원통형 배터리 36GWh, ESS LFP 배터리 17GWh 규모로 각각 건설될 예정이다. 총생산 능력은 53GWh에 달한다.

이곳에선 전기차용 46시리즈 배터리가 생산될 예정이다. 앞서 LG에너지솔루션은 올해 하반기 오창 에너지플랜트에서 원통형 4680 배터리 양산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생산일정은 글로벌 주요 배터리 제조사 중 가장 앞선다.

오유성 전무는 "애리조나 공장은 단순히 LG에너지솔루션의 생산공장을 넘어 북미향 원통형 배터리 생산을 대표하는 중심으로 자리잡게 될 것"이라며 "친환경 EV 시장을 선도하는 고객사들과 함께 애리조나의 산업 발전과 일자리 창출에도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총 17GWh 규모로 건설되는 ESS 전용 배터리 공장에서는 LG에너지솔루션이 독자 개발한 파우치형 LFP(리튬인산철) 배터리가 생산될 예정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미국 내 현지 생산을 통해 물류, 관세 비용 절감으로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고 고객들의 요구에 즉각적인 현장 지원과 관리 서비스 진행 등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LG에너지솔루션은 북미 지역에 미시건 단독 공장 및 GM JV1·2공장을 운영 중에 있으며 GM JV3 공장 및 스텔란티스, 혼다, 현대차 등 주요 완성차 업체와 함께 합작 배터리 생산공장을 건설 중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전기차용 파우치형 배터리와 원통형 배터리는 물론, ESS용 LFP배터리까지 북미 지역 내 배터리 업체 중에서 가장 다양하고 경쟁력 있는 제품 포트폴리오도 갖추게 된다.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CEO 사장은 "포트폴리오 확장을 통해 고객들에게 보다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함으로써 높은 시장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며 "기술리더십 기반의 압도적 제품 경쟁력으로 고객경험을 극대화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