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대환 삼성카드 사장도 유임···삼성금융, '안정'에 방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김대환 삼성카드 대표이사 사장

삼성금융계열사 사장단 인사가 변화보다 안정에 방점이 찍힌 가운데 김대환 삼성카드 사장도 유임됐다.

삼성금융그룹은 8일 사장단 인사를 박종문 삼성생명 금융경쟁력제고TF장 부사장을 자산운용부문장 사장으로 승진시키는 것으로 마무리하면서 김대환 삼성카드 사장의 유임을 확정했다. 김 사장은 1963년생으로 부산대동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후 삼성생명에서 경영지원실장 등을 지낸 재무통이다. 지난 2020년부터 삼성카드 대표이사·사장을 지내고 있다.

김 사장은 취임 첫해 연간 누적 순이익을 3988억원까지 끌어올려 전년 대비 15.98% 증가시켰다. 이어 지난해에는 순이익 5511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38.2%까지 확대했다.

삼성카드는 올해 상반기 누적 당기순익은 3159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11.9% 증가했다. 올해 3분기 카드 업계 경영악화가 가시화 된 가운데도 삼성카드 단일 순익은 1405억원으로 전년 동기 0.8% 증가했다.

취임 후에는 10년 만에 삼성카드 새 브랜드인 'iD카드'를 출시하고 삼성생명·화재·카드·증권을 잇는 금융플랫폼 '모니모'를 선보이기도 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관련태그

#김대환

#삼성카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