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7일 월요일

  • 서울 26℃

  • 인천 26℃

  • 백령 22℃

  • 춘천 25℃

  • 강릉 27℃

  • 청주 25℃

  • 수원 25℃

  • 안동 24℃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4℃

  • 전주 24℃

  • 광주 24℃

  • 목포 22℃

  • 여수 24℃

  • 대구 27℃

  • 울산 25℃

  • 창원 25℃

  • 부산 25℃

  • 제주 22℃

롯데온, 직급 없앤다···사람 중심 ‘커리어 레벨제’ 도입

롯데온, 직급 없앤다···사람 중심 ‘커리어 레벨제’ 도입

등록 2022.01.11 16:42

신지훈

  기자

사진=롯데이커머스 사업부 제공사진=롯데이커머스 사업부 제공

롯데온을 운영하는 롯데이커머스 사업부가 직급제를 폐지하고 ‘사람’ 중심의 새로운 인사제도를 도입한다.

롯데이커머스 사업부는 전 직군에 ‘커리어 레벨제’를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직원의 전문성, 조직 내 역할, 역량에 따라 레벨을 부여하는 것이 골자로 ‘미래를 위한 인재 육성’에 초점을 맞춘 것이 특징이다.

커리어 레벨제에서는 기존의 담당-대리-책임-수석 등으로 이어지는 직급이 없어지고 팀장과 팀원 등 직책만 남아 수평적인 체계로 운영된다.

직원 개개인에게는 전문성과 역량 등에 따라 성장 지표 등급인 레벨이 부여되고, 근무 기간이 9개월만 넘으면 레벨업 자격이 주어진다.

기존 직급 체계에서는 신입사원이 수석까지 승진하려면 약 13년이 소요됐으나, 레벨제에서는 최고 레벨인 8단계까지 빠르면 7년 안에 올라갈 수 있다.

롯데온은 커리어 레벨제를 도입하며 평가 시스템도 재정비했다. 정해진 비율 내에서 평가 등급을 받는 기존의 상대 평가를 대신해 능력 위주의 절대 평가 방식을 도입한다. 순위 매기기에서 벗어나 직원들이 각자의 역량 향상과 성과에만 집중할 수 있게 하겠단 취지다.

‘탤런트 리뷰’라는 이름으로 평가 내용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도 마련해 다각적인 시각에서 평가를 진행하기로 했다.

롯데온은 세 차례에 걸친 간담회를 통해 바뀌는 제도를 설명했고, 전 직원을 대상으로 제도 개편 동의를 진행해 응답자 90%의 찬성을 얻었다고 설명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