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3일 토요일

  • 서울 25℃

  • 인천 26℃

  • 백령 23℃

  • 춘천 23℃

  • 강릉 22℃

  • 청주 26℃

  • 수원 24℃

  • 안동 23℃

  • 울릉도 23℃

  • 독도 23℃

  • 대전 24℃

  • 전주 25℃

  • 광주 24℃

  • 목포 24℃

  • 여수 24℃

  • 대구 25℃

  • 울산 23℃

  • 창원 25℃

  • 부산 24℃

  • 제주 24℃

푸본현대생명, 출범 후 첫 자본확충···후순위채 2000억 발행

푸본현대생명, 출범 후 첫 자본확충···후순위채 2000억 발행

등록 2019.09.10 18:05

장기영

  기자

푸본현대생명, 출범 후 첫 자본확충···후순위채 2000억 발행 기사의 사진

푸본현대생명이 대만 푸본생명을 최대주주로 맞아 새 간판을 내건 지 1년여만에 첫 자본 확충을 추진한다.

10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푸본현대생명은 올해 3분기부터 내년 1분기까지 최대 2000억원 규모의 후순위채를 발행할 예정이다.

푸본현대생명은 전날 이 중 일부인 500억원 규모의 후순위채 발행을 완료했다.

푸본현대생명이 자본 확충을 추진하는 것은 지난해 9월 재무건전성 악화에 따른 유상증자로 최대주주가 바뀌면서 현재의 사명으로 출범한 지 1년여만에 처음이다.

푸본현대생명은 당시 현 최대주주 푸본생명과 2대 주주 현대커머셜이 참여한 3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했다.

이번 후순위채 발행은 재무건전성 지표인 위험기준 지급여력(RBC)비율 하락에 따른 조치다.

푸본현대생명의 올해 6월 말 RBC비율은 221%로 3월 말 304%에 비해 83%포인트 하락했다.

유상증자 직후인 지난해 9월 말 259%를 기록한 이후 상승세를 이어가던 RBC비율이 하락세로 돌아섰다.

푸본현대생명은 지난해 6월 말 RBC비율이 148%까지 떨어져 금융당국 권고치 150%를 밑돌았다.

푸본현대생명 관계자는 “내년 1분기까지 2000억원 한도 내에서 필요 시 후순위채를 발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뉴스웨이 장기영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