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8일 목요일

  • 서울 25℃

  • 인천 26℃

  • 백령 24℃

  • 춘천 24℃

  • 강릉 25℃

  • 청주 26℃

  • 수원 26℃

  • 안동 25℃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7℃

  • 전주 28℃

  • 광주 27℃

  • 목포 27℃

  • 여수 27℃

  • 대구 28℃

  • 울산 25℃

  • 창원 27℃

  • 부산 26℃

  • 제주 26℃

롯데면세점, 서울시와 ‘서울관광 활성화’ 업무협약

롯데면세점, 서울시와 ‘서울관광 활성화’ 업무협약

등록 2016.09.29 17:37

정혜인

  기자

2018년까지 서울 관광객 2000만 시대 위해투자, 생태계 구축 등 전반 걸쳐 협력키로국경절 기간 ‘환대기간’에 적극 참여

롯데면세점이 29일 소공동 롯데면세점 본점 ‘스타에비뉴’에서 서울시와 서울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 왼쪽부터 류경기 서울특별시 행정1부시장,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 사진=롯데면세점 제공롯데면세점이 29일 소공동 롯데면세점 본점 ‘스타에비뉴’에서 서울시와 서울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 왼쪽부터 류경기 서울특별시 행정1부시장,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 사진=롯데면세점 제공

롯데면세점이 ‘2000만 서울 관광 시대’를 위해 서울시의 관광 활성화에 나선다.

롯데면세점은 29일 서울 소공동 스타에비뉴에서 서울시와 ‘서울관광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류경기 서울시 행정1부시장과 남상만 서울시관광협회 회장,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롯데면세점과 서울시는 2018년까지 2000만 서울 관광 시대를 열기 위해 손을 잡기로 했다.

우선 서울관광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환경 조성과 인프라를 투자하고 관광업계의 동반성장 계기 마련과 서울관광 생태계 구축사업도 도모한다. 이와 함께 평창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서울관광 활성화 사업에 나서며 ‘환대 및 스마일 캠페인’ 확산에도 힘을 모은다는 방침이다.

롯데면세점은 해외에 보유한 홍보채널 등을 최대한 활용해 서울 관광의 홍보효과를 극대화에 나선다. 또 EXO, 김수현, 이민호 등 중화권 관광객에게 인기가 높은 자사 모델을 통해 서울 관광을 홍보할 계획이다.

특히 이날 협약식은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이어지는 ‘한류스타와 함께 하는 환대주간’ 개막식에서 진행됐다. 환대주간은 중국 국경절(10월1~7일)을 맞아 서울을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약 25만명 이상의 중국 관광객들을 상대로 서울시가 진행하는 행사다.

이날 환대주간 개막식에는 롯데면세점의 모델인 한류스타 슈퍼주니어(이특, 예성, 려욱)와 트와이스(TWICE)가 참여했다.

롯데면세점은 이번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환대주간 행사를 지원한다. 이 기간 홍대, 신촌, 이태원, 강남 코엑스 등 주요 관광 거점 8곳에서 운영되는 환대거점센터(Welcome Center) 주변에 자사 모델인 한류스타들의 이미지가 담긴 환영 배너를 설치, 외국인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는 계획이다.

또 환대주간 홍보를 위해 ‘웨이보’와 ‘웨이신’ 등 중국 SNS 채널을 통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는 “면세사업의 가장 중요한 목표는 외국인 관광객 유치 증대를 통해 국내 일자리 창출 등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것”이라며 “이번 서울시와의 업무협약도 2018년 서울 관광 2천만명이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것으로, 관광업계의 동반성장 기반 마련 등 관광산업 진흥을 위해 회사가 보유한 인프라와 네트워크, 한류스타 등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혜인 기자 hij@

뉴스웨이 정혜인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