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8일 목요일

  • 서울 25℃

  • 인천 26℃

  • 백령 24℃

  • 춘천 24℃

  • 강릉 25℃

  • 청주 26℃

  • 수원 26℃

  • 안동 25℃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7℃

  • 전주 28℃

  • 광주 27℃

  • 목포 27℃

  • 여수 27℃

  • 대구 28℃

  • 울산 25℃

  • 창원 27℃

  • 부산 26℃

  • 제주 26℃

외국인 면세점 소비 회복세···6월 매출 두 배 이상 ‘껑충’

외국인 면세점 소비 회복세···6월 매출 두 배 이상 ‘껑충’

등록 2016.07.29 10:06

정혜인

  기자

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 면세점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 면세점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지난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등의 여파로 줄어들었던 국내 면세점에서의 외국인 구매액이 올해 들어 다시 증가세로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한국면세점협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국내 면세점 외국인 고객의 1인당 평균 구매액은 345달러였다. 지난해 337달러보다 약 8달러 상승한 셈이다.

전체 고객 1인당 구매액의 경우 지난해 200달러에서 올해 207달러로 증가했다. 내국인 1인당 구매액도 지난해 111달러에서 올해 123달러로 늘었다.

지난해에는 메르스의 여파로 외국인 관광객이 감소한 데다 최대 고객인 중국인 관광객의 지출이 줄어들었으나 올해 다시 매출이 증가세로 돌아선 것이다.

올해 들어 외국인 매출은 3월부터 4개월 연속 6억원대를 나타내고 있다. 외국인 매출은 지난해 6월 이후 급감해 2억원대 초반까지 떨어졌던 것과 비교하면 큰 폭의 상승세다.

특히 6월 국내 면세점 전체 매출액은 8억6968만 달러로 메르스 직격탄을 맞았던 지난해 6월(4억7189억 달러)보다 84.3% 급증했다.

외국인 매출의 경우 지난해 6월 2억6092만달러에서 올해 6월 6억2457만달러로 두 배 이상 뛰었다.

정혜인 기자 hij@

뉴스웨이 정혜인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