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MBC 연기대상] 유연석 “MBC서 드라마 시작··· 상까지 받아 영광”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김성령, 차승원, 박서준, 지성, 황정음, 김희선, 김유정, 유연석, 이준기, 백진희가 ‘2015 MBC 연기대상’ MBC 드라마 10대 스타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2015 MBC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이날 진행은 신동엽과 이성경의 사회로 진행됐다.

올해 처음 신설된 MBC 드라마 10대 스타상에는 ‘여왕의 꽃’ 김성령, ‘화정’ 차승원, ‘킬미 힐미’ 박서준, ‘킬미 힐미’ 황정음, ‘킬미 힐미’ 지성, ‘앵그리맘’ 김희선, ‘앵그리맘’ 김유정, ‘맨도롱또똣’ 유연석,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내딸 금사월’ 백진희 등이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3개의 트로피를 거머쥔 황정음은 MC 신동엽의 장난끼 어린 질문에 재치 넘치는 답변으로 관록의 연기자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황정음은 “대선배님들과 후보에 오른것도 감사하다. 그리고 너무 많은 상을 주셔서 조금 부끄럽다”고 밝혔다.

thumbanil

지성은 “‘킬미 힐미’ 큰 역할이 주어져 설레였다. 용기내 맡길 잘했다 싶다. 한편으로 ‘킬미 힐미’ 끝나고 나서 작가님께 진심으로 인사 못드렸던 것 같다. 덕분에 올 한해 아름다웠다”고 훈훈한 소감을 밝혔다.

유연석은 “MBC에서 처음 드라마를 시작했는데 상까지 받아서 영광이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그런가하면 차승원, 김희선, 이준기 등은 개인 사정으로 참석하지 못했다.

한편 MBC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시청자들이 참여할 수 있는 투표제를 도입, 최고 영예상인 대상을 100% 시청자 투표에 맡겼다. '킬미힐미' 지성과 '내딸 금사월'의 전인화, '킬미힐미' '그녀는 예뻤다'의 황정음 '여자를 울려' 김정은, '앵그리맘' 김희선, '화정' 차승원 등이 대상을 놓고 경합을 벌이고 있다.

홍미경 기자 mkhong@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