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7일 월요일

  • 서울 29℃

  • 인천 29℃

  • 백령 24℃

  • 춘천 29℃

  • 강릉 30℃

  • 청주 29℃

  • 수원 29℃

  • 안동 27℃

  • 울릉도 26℃

  • 독도 26℃

  • 대전 29℃

  • 전주 28℃

  • 광주 26℃

  • 목포 25℃

  • 여수 25℃

  • 대구 30℃

  • 울산 26℃

  • 창원 27℃

  • 부산 26℃

  • 제주 20℃

GM 검색결과

[총 189건 검색]

상세검색

테슬라 모델 X ‘화재 시’ 차문 안열려 논란···현대차·GM은 열렸다

테슬라 모델 X ‘화재 시’ 차문 안열려 논란···현대차·GM은 열렸다

지난 9일 테슬라 모델 X 차량 화재 발생 시 외부에서 문이 열리지 않아 의식이 없는 승객을 구조하지 못한 안타까운 상황이 발생했다. 사고 차량의 경우 차체 전원 공급이 끊겨 구조대가 외부에서 문이 열리지 않아 테슬라의 ‘안전 논란’ 이슈가 불거지는 모양새다. 이에 반해 현대차그룹 전기차 모델 라인과 토요타, GM 등 다른 전통적인 자동차회사들도 동일한 조건에서 도어가 열린다. 특히 현대차그룹 모든 차종의 아웃사이드 도어 핸들은 도어 잠

캐딜락, 차별화된 ‘1박2일’ 고객 시승 개최한다

캐딜락, 차별화된 ‘1박2일’ 고객 시승 개최한다

캐딜락이 차별화된 고객 시승을 위해 1박2일간 전 차종 1박 2일 시승행사인 ‘윈 더 윈터’를 캐딜락하우스 서울에서 진행한다.   오는 7일부터 20일까지 2주간 진행되는 이번 고객 시승행사는 한정된 시간 동안 제한적인 장소 및 차종을 시승하는 기존 프로그램을 탈피해 1박 2일간 고객이 원하는 곳에서 자유롭게 차량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시승행사에 참가하는 고객들은 서울 논현동에 위치한 브랜드 체험 공간 캐딜락

“GM도 손절했다”···니콜라에 낚인 서학개미와 한화솔루션

GM도 손절했다”···니콜라에 낚인 서학개미와 한화솔루션

미국 자동차회사 제너럴모터스(GM)가 사기 논란에 휩싸인 미 수소전기차업체 니콜라의 지분 인수를 포기했다. 이는 지난 9월 말 ‘니콜라는 사기 회사’라는 공매도 업체 힌덴버그 리서치의 보고서가 공개된 이후 논란이 일파만파 확산한 데 따른 조치다. 30일(현지시간)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GM과 니콜라는 이날 대폭 축소된 양사 파트너십 합의안을 공개했다. 이번에 발표된 최종 합의안은 GM이 니콜라에 클래스7과 클래스8 세미트럭에 사용

한화솔루션, 니콜라 투자 ‘성공인가 실패인가’···시장 관심집중

한화솔루션, 니콜라 투자 ‘성공인가 실패인가’···시장 관심집중

미국 수소트럭 업체 니콜라가 제너럴모터스(GM)로부터 투자 유치에 실패한 가운데, 한화그룹 보유 지분가치 하락과 수소 로드맵 차질에 대한 우려가 나온다. 일각에서는 니콜라 ‘사기설’의 진위 여부가 가려지기 전까지 기다려야 한다는 신중론도 적지 않다. 1일 니콜라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니콜라와 GM은 지난 9월 초 발표한 양사 파트너십 합의안보다 대폭 축소·수정된 양해각서(M0U)를 체결했다. 당초 GM은 니콜라 지분 11%를 취득하고,

한국GM 임단협 부결···노사 갈등 지속

한국GM 임단협 부결···노사 갈등 지속

한국지엠(GM) 노사가 24차례 교섭 끝에 마련한 임금·단체협약 협상 잠정합의안이 노조 찬반투표에서 과반 이상의 찬성을 얻지 못하며 부결됐다. 이번 부결로 한국GM의 노사 갈등은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다. 1일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GM지부는 조합원 7364명이 참여한 임단협 잠정합의안 찬반투표의 찬성률이 45.1%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잠정합의안은 조합원 찬반투표에서 과반 이상의 찬성을 얻어야만 가결된다.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1일 투표 참여

한국지엠, 노조 파업 생산차질···11월 내수서 6556대 판매

[완성차 실적]한국지엠, 노조 파업 생산차질···11월 내수서 6556대 판매

갈 길 먼 한국지엠주식회사가 노조의 파업으로 인한 생산차질로 지난 11월 한 달 동안 내수시장에서 6556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한국지엠은 수출 1만4828대 포함하여 총 2만1384대를 판매했다. 한국지엠의 11월 내수 및 수출은 최근 노동조합의 파업에 따른 생산 차질의 영향으로 주춤했다.   하지만 대표 경차 쉐보레 스파크는 11월 국내 시장에서 총 1987대가 판매되며 한국지엠의 내수 실적을 리드했다.  스파크는 경차 최고의 안전성과 ‘원더랜드

니콜라, GM發 쇼크에 27% 폭락···2630억 산 서학개미 ‘멘붕’

니콜라, GM發 쇼크에 27% 폭락···2630억 산 서학개미 ‘멘붕’

미국 자동차회사 제너럴모터스(GM)가 ‘사기 논란’에 휩싸인 미 수소전기차업체 니콜라의 지분 인수를 포기했다.니콜라가 GM과 함께 만들기로 했던 픽업트럭 ‘배저’ 생산 계획도 무산됐다. 30일(현지시간) AP통신과 CNBC방송 등에 따르면 니콜라와 GM은 이와 같은 내용으로 대폭 축소·수정된 양사 파트너십 합의안을 공개했다. 당초 GM은 지난 9월 발표에서 니콜라 지분 11%를 취득하고, 자사 배터리 시스템과 연료전지 기술을 니콜라에

중견기업연합회 “완성차 연쇄 파업은 협력업체 외면한 이기주의”

중견기업연합회 “완성차 연쇄 파업은 협력업체 외면한 이기주의”

중견기업연합회가 20일 한국GM과 기아차 등 완성차 업계의 연이은 파업 결정에 협력 업체를 고려하지 않은 극단적인 이기주의라고 비판했다. 중견련은 이날 호소문을 내고 “완성차 업계의 연이은 파업이 현실화하고 GM의 한국 사업 철수설까지 나오면서 경제 회복의 가느다란 희망마저 철저히 무너지는 듯한 참담한 심정”이라며 “완성차 협력업체인 많은 중견기업이 쏟아내는 ‘살려달라’는 절규는 처절한 현실이자 절박한 구조 요청”이라고

‘사기 논란’ 니콜라, 美 법무부 대배심 소환장

‘사기 논란’ 니콜라, 美 법무부 대배심 소환장

사기 의혹을 받는 수소전기트럭업체 니콜라의 창업자 트레버 밀턴이 법무부 대배심 소환장을 받았다. 11일 CNBC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니콜라와 트레버 밀튼은 지난 9월 법무부 대배심에 출두하라는 소환장을 받았다. 같은 달 뉴욕주 맨해튼 지검 대배심에서도 소환장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대배심은 형사사건에서 피의자 기소 여부를 결정하기 위해 소집된다. 이와 함께 니콜라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니콜라 이사회와 임직원 8명을 대

GM, 국내 최초 ‘여성 엔지니어’ 리더십 역량 강화한다

GM, 국내 최초 ‘여성 엔지니어’ 리더십 역량 강화한다

                                                                                GM은 한국에서 근무 중인 GM의 여성 엔지니어들이 국내 업계 최초로 여성 엔지니어들의 역량 개발을 지원하는 글로벌 여성 사회단체 SWE(Society of Women Engineers)에 가입하며, 엔지니어링 분야의 리더십 역량 강화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SWE는 1950년 미국에서 설립된 글로벌 사회단체로, 전 세계 62개국 4만2000명 이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