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4일 수요일

  • 서울 24℃

  • 인천 26℃

  • 백령 24℃

  • 춘천 24℃

  • 강릉 27℃

  • 청주 26℃

  • 수원 25℃

  • 안동 23℃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5℃

  • 전주 26℃

  • 광주 27℃

  • 목포 27℃

  • 여수 26℃

  • 대구 26℃

  • 울산 23℃

  • 창원 25℃

  • 부산 23℃

  • 제주 27℃

산업 LG에너지솔루션, 외화채 발행 성공···2조7700억원 조달

산업 에너지·화학

LG에너지솔루션, 외화채 발행 성공···2조7700억원 조달

등록 2024.06.25 09:36

김현호

  기자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CEO. 그래픽=이찬희 기자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CEO. 그래픽=이찬희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이 20억달러(약 2조7700억원) 규모의 외화채 발행에 성공했다.

25일 LG에너지솔루션은 ▲3년 만기 7억달러 일반 외화채 및 ▲5년 만기 8억달러, 10년 만기 5억달러 글로벌 그린본드를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밝혔다.

발행금리는 미국 3년, 5년, 10년 국채금리 대비 각각 +100bp, +110bp, +135bp (1bp=0.01%p)로 결정됐으며 이는 최초제시금리(Initial Price Guidance) 대비 각 30bp씩 낮아진 수준이다.

앞서 국제 신용등급 평가사 무디스는 LG에너지솔루션의 글로벌 배터리 산업에서의 선도적인 지위와 높은 수주 잔고 등을 바탕으로 채권 신용등급을 투자 적격 등급인 Baa1으로 책정했다.

이번 외화채 발행에는 총 285개의 글로벌 기관 투자자들이 참여했고 총 공모액의 4.3배에 이르는 주문이 접수됐다. 사측은 "최근 전기차 시장의 일시적 수요 침체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높은 시장의 장기 성장성과 회사의 차별화된 글로벌 생산능력에 대한 기대가 투자자들의 높은 수요를 이끌었다"고 평가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번 외화채 발행을 통해 조달된 금액을 글로벌 생산시설 및 R&D 투자 등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일부 금액은 글로벌 생산시설 투자에 사용된 외화사채를 차환하는 용도로 사용될 예정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현재 북미에서만 GM과 3개의 합작공장을 비롯해 스텔란티스, 혼다, 현대차 합작 공장 및 미시간, 애리조나 원통형·ESS 단독공장 등 8개의 생산시설을 운영·건설하는 등 글로벌 생산시설 확충을 위한 투자를 지속하고 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