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4일 수요일

  • 서울 25℃

  • 인천 26℃

  • 백령 24℃

  • 춘천 24℃

  • 강릉 26℃

  • 청주 26℃

  • 수원 25℃

  • 안동 24℃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5℃

  • 전주 26℃

  • 광주 27℃

  • 목포 28℃

  • 여수 27℃

  • 대구 28℃

  • 울산 27℃

  • 창원 26℃

  • 부산 22℃

  • 제주 27℃

산업 韓조선, 5월 수주점유율 10%로 하락···선가는 상승세

산업 중공업·방산

韓조선, 5월 수주점유율 10%로 하락···선가는 상승세

등록 2024.06.05 17:38

전소연

  기자

현대삼호중공업이 건조해 2024년 인도한 17만4000입방미터(㎥)급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의 시운전 모습. 사진=HD한국조선해양 제공현대삼호중공업이 건조해 2024년 인도한 17만4000입방미터(㎥)급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의 시운전 모습. 사진=HD한국조선해양 제공

지난달 국내 조선업계 수주 점유율이 10%로 급락했다.

5일 영국 조선·해운시황 분석기관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지난달 전 세계 선박 발주량은 180만CGT(표준선 환산톤수·62척)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51% 감소한 수치다.

국가별로는 중국이 154만CGT(54척)를 수주해 85%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17만CGT(2척)를 수주하는 데 그쳐 점유율이 10%까지 떨어졌다.

한국은 지난 4월(14%)에 이어 지난달에도 수주 점유율이 10%대에 그쳤다. 업계 일각에서는 한국이 경쟁력을 가진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과 대형 컨테이너선 발주가 지난달 주춤했던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지난달 말 기준 전 세계 수주 잔량은 전월 말 대비 225CGT 증가한 1억3312만CGT로 나타났다. 국가별 수주 잔량은 중국 6784만CGT(51%), 한국 3907만CGT(29%) 등의 순이었다.

지난달 신조선가지수는 186.42포인트(p)를 기록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0% 상승했다. 선종별로는 LNG 운반선 2억6400만달러,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1억3000만달러, 초대형 컨테이너선이 2억6750만달러였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