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5일 토요일

  • 서울 23℃

  • 인천 23℃

  • 백령 20℃

  • 춘천 25℃

  • 강릉 21℃

  • 청주 24℃

  • 수원 22℃

  • 안동 21℃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23℃

  • 전주 25℃

  • 광주 26℃

  • 목포 24℃

  • 여수 25℃

  • 대구 23℃

  • 울산 21℃

  • 창원 25℃

  • 부산 26℃

  • 제주 23℃

산업 삼성전자·레녹스, 하반기 북미 합작법인 출범···개별 공조 시장 공략

산업 전기·전자

삼성전자·레녹스, 하반기 북미 합작법인 출범···개별 공조 시장 공략

등록 2024.05.28 18:02

차재서

  기자

삼성전자가 '레녹스(Lennox)'와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삼성전자가 '레녹스(Lennox)'와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미국 냉난방공조 기업 레녹스와 합작법인을 설립해 북미 개별 공조 시장 공략에 착수한다.

28일 삼성전자는 '레녹스(Lennox)'와 합작법인 '삼성 레녹스 HVAC 노스 코리아' 설립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합작법인은 삼성전자 50.1%, 레녹스 49.9% 지분으로 올 하반기 미국 텍사스주 로아노크에서 출범한다.

회사에 따르면 단독 주택 중심의 북미 지역에선 주택의 천장 공간이 넓어 덕트(Duct) 설치가 용이하기 때문에 유니터리(Unitary) 방식의 비중이 크다. 하지만 최근에는 공동주택과 중소빌딩 공급이 늘어나면서 개별 공조 시스템과 유니터리·개별 공조를 합친 '결합형'의 수요가 높아지는 상황이다.

이에 삼성전자는 40여 년간 혁신적 개별 공조 솔루션을 제공한 회사의 역량과 유통망·유니터리 공조 솔루션을 갖춘 레녹스의 노하우를 결합해 시장에서 빠르게 입지를 굳힌다는 복안이다.

레녹스는 1895년 설립된 가정·상업용 HVAC(공조 시스템) 전문 기업으로 북미에서 직영점 뿐 아니라 홈 빌더 파트너와 폭넓은 유통망을 확보했다.

삼성전자 측은 기존 유통망에 레녹스의 유통망을 더해 판매 경로를 확대하고, 레녹스는 유니터리 제품 외에 삼성전자의 개별공조 제품까지 판매하며 사업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부적으로 합작법인은 북미 레녹스 직영점, 홈 빌더 파트너에 '공동 브랜드' 제품을, 기존 삼성전자 유통점엔 '삼성 브랜드' 제품을 공급한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 스마트폰, 반도체 분야의 리더십을 바탕으로 소비자에게 AI 라이프 솔루션과 연결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삼성전자가 제공하는 개별 공조 제품에는 기기간 연결과 제어가 가능한 '스마트싱스'와 집 전체의 전력 사용량을 모니터링하고 사용량을 절감하는 '스마트싱스 에너지'가 적용된다.

알록 마스카라 레녹스 최고 경영자는 "견고한 신뢰도와 시장 내 선두적 입지를 갖춘 양사가 만나 합작법인이 이뤄졌다"며 "소비자를 만족시키기 위해 공조 기술에 투자하고 있는 만큼 삼성과 협업 기회를 갖게 되어 영광이며, 앞으로 양사가 그려갈 미래가 더욱 기대된다"고 말했다.

최경식 삼성전자 북미총괄 사장은 "공조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레녹스와 장기적인 협업을 맺게 돼 기쁘다"며 "우수한 개별 공조 제품과 고객 네트워크 확보에 중점을 둔 협업으로 시장 경쟁력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 공조 부문에서 혁신적인 기술을 함께 선보일 것"이라고 화답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