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8일 화요일

  • 서울 20℃

  • 인천 19℃

  • 백령 20℃

  • 춘천 15℃

  • 강릉 24℃

  • 청주 17℃

  • 수원 18℃

  • 안동 17℃

  • 울릉도 21℃

  • 독도 21℃

  • 대전 17℃

  • 전주 18℃

  • 광주 17℃

  • 목포 19℃

  • 여수 20℃

  • 대구 21℃

  • 울산 18℃

  • 창원 19℃

  • 부산 20℃

  • 제주 15℃

산업 LG, 유네스코와 'AI 윤리 플랫폼' 만든다

산업 재계

LG, 유네스코와 'AI 윤리 플랫폼' 만든다

등록 2024.05.23 10:00

차재서

  기자

LG AI연구원과 유네스코가 22일 AI 서울 정상회의가 열린 서울 한국과학기술연구원에서 AI 윤리 플랫폼을 만들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LG 제공LG AI연구원과 유네스코가 22일 AI 서울 정상회의가 열린 서울 한국과학기술연구원에서 AI 윤리 플랫폼을 만들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LG 제공

LG그룹이 유네스코와 손잡고 AI(인공지능) 윤리 플랫폼을 구축한다.

23일 LG AI연구원은 지난 22일 오후 AI 서울 정상회의가 열린 서울 성북구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에서 유네스코와 AI 윤리 글로벌 온라인 공개강좌(MOOC)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엔 AI 서울 정상회의 참석차 방한 중인 김수현 아태지역사무소장, 이라클리 코델리 AI 윤리과장, 김은송 뉴델리사무소 인문사회과학부문 과장 등 유네스코 고위 관계자와 배경훈 원장, 김유철 전략부문장 등 LG AI연구원 관계자가 참석했다.

LG AI연구원과 유네스코는 2025년말 공개를 목표로 연내 국제 전문가로 자문 그룹을 꾸리고 AI 윤리 교육 코스를 개발한다. 유네스코의 AI 윤리·거버넌스 플랫폼을 통해 무상 제공할 예정이다.

양측의 협업은 AI 서울 정상회의 주요 의제인 '안전'과 '포용' 실천을 위한 실질적인 움직임이라는 데 의미가 있다. 향후 국제 이벤트와 포럼 공동 개최, 이니셔티브 개발 논의 등 AI 윤리 권고 인식 제고를 위한 활동도 함께 전개할 계획이다.

김수현 유네스코 아태지역사무소장은 "유네스코와 LG AI연구원은 프로젝트를 함께 수행하면서 단순히 과정을 개발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AI의 윤리적 실천을 위한 글로벌 커뮤니티를 육성할 것"이라며 "이 프로젝트는 AI 기술의 책임 있는 개발과 배치를 촉진하고 지리·부문적 경계를 뛰어넘는 윤리적 혁신 문화를 조성하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배경훈 원장은 "AI 안전성을 위해 AI를 연구하고 정책을 입안하는 사람의 인식 증진이 필요하다"면서 "이번 사업이 전 세계 AI 전문가와 정책가의 AI 윤리 역량 강화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