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30일 목요일

  • 서울

  • 인천 18℃

  • 백령 15℃

  • 춘천 17℃

  • 강릉 18℃

  • 청주 20℃

  • 수원 19℃

  • 안동 21℃

  • 울릉도 18℃

  • 독도 18℃

  • 대전 20℃

  • 전주 21℃

  • 광주 20℃

  • 목포 19℃

  • 여수 20℃

  • 대구 22℃

  • 울산 19℃

  • 창원 21℃

  • 부산 20℃

  • 제주 18℃

산업 HMM, 지난해 영업이익 5849억···전년比 94.1% ↓

산업 항공·해운

HMM, 지난해 영업이익 5849억···전년比 94.1% ↓

등록 2024.02.14 15:44

전소연

  기자

매출·영업익 감소···영업이익률은 탑클래스 수준15분기 연속 흑자···부채비율은 25%→ 20%로 줄어"영업 강화 등으로 안정적 수익 창출 이어갈 것"

사진=강민석 기자사진=강민석 기자

HMM은 지난해 매출 8조4010억원, 영업이익 5849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4.7%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94.1% 줄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1조63억으로 전년 동기 대비 90% 줄었으나, 코로나19 특수기간(2021~2022년)을 제외하면 가장 큰 이익을 달성했다. 영업이익률은 7%로 글로벌 선사 중 탑클래스 수준을 기록했다.

4분기 기준로는 15분기 연속 흑자를 달성했다. 부채비율은 지난 2022년 말 대비 25%에서 20%로 낮아졌다.

HMM은 "지난해 실적 감소는 수요 둔화 및 공급 정상화에 따라 아시아~미주 노선을 비롯해 유럽 등 전 노선에서 운임 하락이 지속됐다"고 설명했다.

실제 지난 2022년도 컨테이너 운임 종합지수(SCFI)는 평균 3410포인트(p)에서 평균 1006p로 71% 하락했다. 연간 최저점은 2023년 9월 28일 886.85p다.

올해 전망에 대해서는 전 세계 지정학적 위기로 불확실성이 커지는 가운데, 홍해 이슈에 따라 운임 변동성이 큰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수요와 공급 밸런스는 수요 회복이 더디며, 최근 2~3년간 발주한 신조선의 인도로 회복 가능성이 낮다고 내다봤다.

또 지난 2021년에 발주한 1만3000TEU급 초대형 컨테이너선 12척을 올해 인수할 예정이며, 이 경우 선복량이 총 100만TEU 수준에 이를 전망이라고 밝혔다.

HMM은 "초대형선 투입에 따른 원가 하락, 체질 개선에 따른 효율 증대, 수익성 높은 화물 영업 강화 등 지속적인 노력을 통해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이어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