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7일 화요일

  • 서울 2℃

  • 인천 4℃

  • 백령 3℃

  • 춘천 1℃

  • 강릉 2℃

  • 청주 3℃

  • 수원 3℃

  • 안동 2℃

  • 울릉도 3℃

  • 독도 3℃

  • 대전 4℃

  • 전주 6℃

  • 광주 5℃

  • 목포 5℃

  • 여수 5℃

  • 대구 3℃

  • 울산 5℃

  • 창원 5℃

  • 부산 5℃

  • 제주 9℃

IT "근로자의 권리"···NHN 직원, 노조 설립 준비 착수

IT 게임

"근로자의 권리"···NHN 직원, 노조 설립 준비 착수

등록 2023.12.06 18:33

강준혁

  기자

'한게임'과 '페이코(PAYCO)' 등을 운영하는 게임·IT 기업 NHN이 노동조합 설립 준비에 나선 것으로 파악됐다.

6일 연합뉴스와 관련 업계에 따르면 지난 4일 NHN 사내망엔 그룹사 노조 결성 준비위원회를 모집한다는 내용의 글이 게재됐다.

준비위원회 측은 "회사에 불합리한 노사 관행이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도 "노조 결성은 헌법과 법률상 근로자에게 주어진 권리이고, NHN 임직원은 더 나은 근로조건을 요구할 자격이 있다"는 취지를 공유했다.

준비위는 민주노총 산하 화학섬유식품산업노동조합 측에 조직 방법, 지회 가입 절차 등을 문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화섬노조 산하 IT위원회엔 네이버와 카카오, 넥슨, 스마일게이트, 엑스엘게임즈, 웹젠, 엔씨소프트 등 기업이 가입해 있다.

NHN가 노조 설립에 성공하면 국내 게임 업계 중 여섯 번째 노조가 탄생하게 된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