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8일 화요일

  • 서울 23℃

  • 인천 23℃

  • 백령 15℃

  • 춘천 22℃

  • 강릉 17℃

  • 청주 22℃

  • 수원 22℃

  • 안동 20℃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22℃

  • 전주 24℃

  • 광주 23℃

  • 목포 20℃

  • 여수 20℃

  • 대구 20℃

  • 울산 17℃

  • 창원 22℃

  • 부산 18℃

  • 제주 18℃

산업 "러시아서 공식 철수한 삼성···병행수입 제품에 보조금 지원"

산업 전기·전자

"러시아서 공식 철수한 삼성···병행수입 제품에 보조금 지원"

등록 2023.09.27 22:04

이지숙

  기자

그래픽=박혜수 기자그래픽=박혜수 기자

삼성전자가 러시아 스마트폰 시장에서 활동을 재개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27일 연합뉴스와 러시아 일간 '이즈베스티야'에 따르면 삼성은 최근 병행 수입으로 시장에 풀린 자사 스마트폰과 태블릿PC 등 기기에 대한 판매 보조금 지급을 재개했다. 보조금 규모는 제품 판매 비용의 1~10%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매체는 삼성의 보조금 지원에 대해 "시장에서 적어도 일부 지위를 유지하기 위한 적극적인 노력"이라고 분석했다.

삼성전자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후 지난해 3월부터 러시아에 제품을 공급하지 않고 있다. 삼성 외에도 애플 등 글로벌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러시아 내 광고, 공식 공급망, 서비스 등에 투자하지 않고 있다. 이에 따라 러시아 스마트폰 시장 내 삼성의 점유율은 1년 새 27%에서 16%로 추락했다.

단 러시아가 지난해 6월부터 공식 수입업자의 허가 없이 수입하는 병행수입을 승인하며 제3국 등을 거쳐 수입된 제품들은 러시아 내에서 계속 판매되고 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