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0일 토요일

  • 서울 29℃

  • 인천 29℃

  • 백령 23℃

  • 춘천 28℃

  • 강릉 28℃

  • 청주 29℃

  • 수원 28℃

  • 안동 27℃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8℃

  • 전주 31℃

  • 광주 32℃

  • 목포 30℃

  • 여수 31℃

  • 대구 27℃

  • 울산 26℃

  • 창원 30℃

  • 부산 30℃

  • 제주 28℃

산업 현대엘리베이터, 유지관리서비스 'MIRI' 론칭···현정은 "승강기 디지털전환 앞장"

산업 산업일반

현대엘리베이터, 유지관리서비스 'MIRI' 론칭···현정은 "승강기 디지털전환 앞장"

등록 2023.06.01 14:00

김정훈

  기자

조재천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가 1일 충주 본사에서 '미리(MIRI)' 론칭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현대엘리베이터 제공조재천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가 1일 충주 본사에서 '미리(MIRI)' 론칭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현대엘리베이터 제공

현대엘리베이터는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클라우드 및 빅데이터, 로봇 기술을 연동한 승강기 첨단 유지관리 서비스 '미리(MIRI)'를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이날 충주 본사 스마트캠퍼스 대강당에서 조재천 대표와 노조위원장, 서비스협력사 대표 등 임직원 및 관계자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리' 론칭 행사를 열었다.

현정은 회장은 이날 축사에서 "미래 기술이 집약된 '미리'는 서비스 속도와 고객 편의성을 한단계 업그레이드하는 승강기 산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대표 사례로 향후 글로벌 전략에 있어서도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며 "현대엘리베이터의 비전 실현과 상생 협력, 기술 도약을 위해 같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서비스 상표 이름은 고객이 부르기 전에 미리 대응해 최고의 고객 만족을 선사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신규 서비스에는 현대엘리베이터가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국책 과제로 산업계, 학계, 연구기관, 주무 기관과 함께 2020년부터 33개월에 걸쳐 개발한 '승강기 가용시간 증가 기술'이 적용됐다. 엘리베이터 고장으로 인한 다운타임(운행 정지시간)을 기존 대비 최대 43%까지 줄인 게 특징이다. 또 시리, 빅스비 등 인공지능 비서 시스템과 연동한 엘리베이터 원격 호출 시스템 '미리 콜(MIRI Call)', 지능형 영상분석과 음성인식 기술 기반의 '미리 뷰(MIRI View)' 등의 기능을 지원한다.

조재천 대표는 "'미리'가 추구하는 핵심 가치는 투명한 승강기 정보를 바탕으로 고객과 소통하고 엘리베이터와 스마트폰, AI, 로봇 등 다양한 기기와의 연결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선사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뉴스웨이 김정훈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