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2일 토요일

  • 서울 -4℃

  • 인천 -4℃

  • 백령 2℃

  • 춘천 -6℃

  • 강릉 -4℃

  • 청주 -4℃

  • 수원 -5℃

  • 안동 -6℃

  • 울릉도 1℃

  • 독도 1℃

  • 대전 -5℃

  • 전주 -3℃

  • 광주 -3℃

  • 목포 -3℃

  • 여수 -2℃

  • 대구 -3℃

  • 울산 -2℃

  • 창원 -3℃

  • 부산 -1℃

  • 제주 2℃

증권 거래소, 주식 등 종목코드 체계 개편···내년부터 알파벳 혼용

증권 증권일반

거래소, 주식 등 종목코드 체계 개편···내년부터 알파벳 혼용

등록 2023.05.23 14:13

안윤해

  기자

사진=한국거래소 제공

한국거래소는 주권 등의 종목코드 중복 방지 및 발급 여력 확충을 위해 종목코드 (표준·단축코드) 체계를 개편한다고 23일 밝혔다.

거래소는 이용자가 거래 종목의 단축코드 일부를 축약 사용하면서 상장지수증권(ETN) 단축코드와 주권 단축코드 간 중복이 발생할 우려가 있어 개편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개편안은 주권과 ETN 단축코드 두 번째 자리에 사용하는 코드값을 구분해 주권은 0∼4를, ETN은 5∼8을 사용하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단축코드 일부 자리에 알파벳을 혼용한다. 주권의 경우 단축코드 6번째 자리에, ETN은 3번째와 5∼7번째 자리에 I, O, U를 제외한 알파벳을 쓸 수 있다.

주권 단축코드 한 자리에 알파벳을 혼용하면서 발급 가능한 단축코드 건수는 5만건에서 16만5000건으로 코드 발급 여력이 20∼30년으로 늘어난다.

거래소는 코드 의견 수렴과 시스템 개발 소요 기간 등을 고려해 내년 1월 1일부터 개편안을 시행할 예정이다. 다만 이미 발급된 표준·단축코드의 경우 개편안이 소급 적용되지 않는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