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2일 월요일

  • 서울 20℃

  • 인천 20℃

  • 백령 14℃

  • 춘천 18℃

  • 강릉 13℃

  • 청주 19℃

  • 수원 21℃

  • 안동 16℃

  • 울릉도 12℃

  • 독도 12℃

  • 대전 18℃

  • 전주 19℃

  • 광주 17℃

  • 목포 16℃

  • 여수 16℃

  • 대구 16℃

  • 울산 14℃

  • 창원 17℃

  • 부산 15℃

  • 제주 15℃

금융 '수익 기대 힘들다더니'···카드사, 18% 고금리로 성과급 잔치

금융 카드

'수익 기대 힘들다더니'···카드사, 18% 고금리로 성과급 잔치

등록 2023.02.05 09:49

이수정

  기자

사진=픽사베이 제공.사진=픽사베이 제공.

지난해 사상 최대 실적으로 성과급 잔치를 벌이는 카드회사들이 고객에게 최대 18%에 육박하는 고금리 신용대출로 수익을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여신금융협회 등에 따르면 카드회사의 지난해 12월 31일 기준 신용대출 평균 금리는 삼성카드가 17.70%로 가장 높았고 신한카드가 16.21%, KB국민카드 14.42%, 비씨카드 13.04%였다.

전월과 비교하면 삼성카드는 0.14%포인트(p) 올랐고 비씨카드도 0.05%p 상승했다.

신용점수가 900점을 넘는 우량 고객의 경우도 신용대출 평균 금리는 삼성카드가 15.07%, 비씨카드가 12.42%, 국민카드가 11.20%, 신한카드가 11.08%로 10%를 훌쩍 넘었다.

카드사의 신용대출 상품별로 보면 단기 카드 대출인 현금서비스의 평균 금리는 우리카드가 19.43%로 법정 최고 금리인 20%에 육박했다. 국민카드의 현금서비스는 18.45%, 삼성카드와 하나카드가 17.96%, 롯데카드는 17.80%, 신한카드는 17.70%, 비씨카드는 17.30%로 17~19%대 고금리를 받았다.

매달 신용카드 대금을 나눠 갚는 결제성 리볼빙의 평균 금리는 우리카드가 18.35%, 롯데카드 17.82%, 국민카드가 17.33%, 현대카드가 17.21%에 달했다.

리볼빙은 신용카드 사용대금 중 일부만 갚고 나머지 결제액은 일부 이자를 부담하고 다음 결제 때 대금을 상환하는 제도로 취약층이 많이 이용하고 있다.

장기 카드 대출인 카드론의 평균 금리는 우리카드가 16.36%로 가장 높은 가운데 삼성카드가 15.66%, 신한카드가 15.03%, 롯데카드가 15.02%로 15%가 넘는 금리가 적용됐다.

이처럼 카드사들은 고금리 신용대출을 지속하면서 자금난 등을 이유로 고객의 이용 한도 및 무이자 할부 기간 축소, 기존 카드 상품 폐지 등 고객 서비스를 줄줄이 줄이고 있다.

하지만 카드사들이 지난해 사상 최대인 3조원이 넘는 순이익을 거두면서 수천만원에 달하는 성과급 잔치를 벌이고 있어 고객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외면한다는 비난 여론이 일고 있다.

삼성카드는 지난달 연봉의 50%를 성과급으로 받았고 신한카드, 롯데카드 등 카드사들도 실적 호조로 지난해보다 많은 성과급을 받을 예정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