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우리금융, 그룹사 역량 모아 '유니버셜뱅킹' 구축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우리금융지주 제공

우리금융그룹이 금융종합솔루션을 구축하기 위해 전사적 역량을 모은다.

우리금융 지난 1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그룹 통합플랫폼 사업 추진을 위한 '유니버셜뱅킹추진협의회'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유니버셜뱅킹추진협의회'는 그룹 통합플랫폼 사업 추진에 따른 이슈와 중점 추진사항 관련 의사결정을 수행하고자 9월 꾸려진 조직이다.

우리금융은 우리원(WON)뱅킹 앱에 그룹 계열사의 주요 금융 비즈니스를 연계하는 '유니버셜뱅킹'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소비자가 원하는 UI·UX(사용자 환경과 경험)를 탑재한 금융종합솔루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협의회에선 우리금융그룹 최고디지털책임자(CDO) 옥일진 상무와 우리금융지주, 우리은행, 우리카드 등 그룹사 디지털 부서장 등이 참석해 디지털 현황과 사업 추진 방향을 공유했다. 9월과 10월의 1·2차 회의에서 모바일 뱅킹 관련 중장기 과제를 논의했다면, 3차 회의에선 새롭게 적용할 회원정책 등에 대한 토론이 이뤄졌다.

옥일진 최고디지털책임자는 "지난 11월,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이 디지털 리딩금융그룹 도약을 위해 그룹의 전체 역량을 집중해 달라고 재차 강조한 바 있다"면서 "디지털전담 임원이자 유니버셜뱅킹추진협의회의 의장으로서 그룹 통합플랫폼 사업 추진에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