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7일 월요일

  • 서울 25℃

  • 인천 24℃

  • 백령 21℃

  • 춘천 23℃

  • 강릉 27℃

  • 청주 24℃

  • 수원 23℃

  • 안동 23℃

  • 울릉도 23℃

  • 독도 23℃

  • 대전 23℃

  • 전주 23℃

  • 광주 22℃

  • 목포 21℃

  • 여수 23℃

  • 대구 25℃

  • 울산 25℃

  • 창원 25℃

  • 부산 23℃

  • 제주 21℃

삼성전자 "내년 경제 불확실성 지속···일부 수요는 회복 가능"

삼성전자 "내년 경제 불확실성 지속···일부 수요는 회복 가능"

등록 2022.10.27 09:47

이지숙

  기자

DS, 고부가 제품 수요 대응·신규 응용처 확대 추진파운드리, 첨단 공정 기술 리더십 강화···경쟁사 격차 축소DX, 프리미엄 라인업 강화···디바이스 연결 경험 확대

그래픽=박혜수 기자그래픽=박혜수 기자

삼성전자는 내년에도 거시경제 불확실성이 지속될 것으로 보이나 일부 수요 회복은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삼성전자는 27일 3분기 영업이익이 10조852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31.4% 하락했다고 공시했다. 매출액은 3.8% 증가한 76조7817억원으로 집계됐다.

글로벌 인플레이션과 수요 둔화 등 어려운 경영 여건이 지속된 가운데 주력인 메모리 반도체 업황 악화로 '어닝 쇼크'를 기록한 것이다.

삼성전자는 내년에도 어려운 영업환경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사업부문별 수익성 강화를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우선 DS(반도체) 부문은 고부가 제품 수요 대응과 첨단 공정·신규 응용처 확대를 추진한다.

메모리의 경우 지정학적 이슈 등 불확실성에 따른 상반기 수요 영향은 존재하나, 데이터센터 증설 재개 등으로 서버용 제품을 중심으로 수요 개선이 전망된다.

삼성전자는 업계 전반의 생산 제약이 예상되는 상황인만큼 중기 계획과 연계한 공급 운영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삼성전자 측은 "DDR5, LPDDR5X 등 신규 인터페이스 수요와 고용량 제품 수요 증가세에 적극 대응해 시장 리더십을 제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스템LSI는 SoC(시스템 온 칩) 사업 재정비를 통해 경쟁력을 회복하고 플래그십 제품의 위상을 공고히 할 예정이다.

파운드리는 첨단 공정 기술 리더십 강화와 고성능 컴퓨팅(HPC)·오토모티브(차량용 반도체) 등에서 신규 수주를 확대해 경쟁사와의 격차 축소를 위한 발판을 마련한다.

SDC(디스플레이)는 중소형의 경우 프리미엄 스마트폰 중심의 수요 확대가 전망되는 가운데, IT·게임 등 신규 응용처 판매 확대에 주력한다. 대형은 제품 라인업 확대를 비롯해 성능 개선을 통해 QD-OLED 판매 확대와 수익성 개선을 추진할 방침이다.

생활가전과 무선제품을 포함한 DX부문은 프리미엄 라인업을 지속 강화하면서 스마트싱스 기반 모바일·TV·가전 등 멀티 디바이스 연결 경험의 지속적인 확대를 통해 고객 경험 극대화를 추진한다.

MX(모바일경험)는 폴더블의 지속적인 성장과 갤럭시 S 시리즈 판매 확대 등 플래그십 고객 확대와 제품 믹스 개선으로 매출 성장에 집중한다.

또 ▲대화면 프리미엄 태블릿 강화 ▲웨어러블 고성장 지속 ▲운영 효율화 등을 통해 더욱 견조한 수익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네트워크는 주요 해외사업 확대에 적기 대응해 매출 성장세를 유지하는 한편, 5G 핵심칩과 vRAN(가상화 기지국) 기술 리더십을 지속 강화한다.

VD(영상디스플레이)는 초대형·프리미엄 시장을 지속 선도하고, 스크린과 다양한 제품들을 연계한 고객 경험을 강화해 업계 리더로서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다.

생활가전은 고효율·친환경 제품 혁신을 지속하고 비스포크 라인업의 글로벌 확산을 통한 프리미엄 중심의 매출 증대를 추진할 예정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