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7일 월요일

  • 서울 18℃

  • 인천 18℃

  • 백령 15℃

  • 춘천 17℃

  • 강릉 18℃

  • 청주 18℃

  • 수원 16℃

  • 안동 17℃

  • 울릉도 18℃

  • 독도 18℃

  • 대전 18℃

  • 전주 17℃

  • 광주 17℃

  • 목포 18℃

  • 여수 20℃

  • 대구 21℃

  • 울산 21℃

  • 창원 21℃

  • 부산 21℃

  • 제주 18℃

금융 우리은행·기업은행, 6000억 규모 국방광대역통합망 구축사업 금융주선

금융 은행

우리은행·기업은행, 6000억 규모 국방광대역통합망 구축사업 금융주선

등록 2022.10.26 10:15

차재서

  기자

사진=우리은행 제공사진=우리은행 제공

우리은행과 기업은행이 국방부가 추진하는 차기 국방광대역통합망 구축사업의 금융주선에 나선다.

26일 우리은행과 기업은행은 차기 국방광대역통합망 구축 민간투자사업(BTL) 프로젝트파이낸싱(PF)의 금융주선·약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전국 군부대의 국방통신 인프라를 개선하는 총 6000억원 규모의 프로젝트다. 전·평시 안정적인 통신지원을 위해 노후통신장비 교체와 자가통신망 등 핵심 기반 통신체계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사업주간사 KT가 전국 군부대 간 네트워크를 개선하고 군 자체적으로 운용·제어가 가능한 통합망 관리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또 우리은행이 대표주선사, NH농협생명·기업은행은 공동주선사, KT는 건설출자자, 템플턴하나자산운용이 재무출자자 역할을 한다. 한국비티엘인프라투융자회사, IBK연금보험, DGB생명보험, 하나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 등도 대주단으로 참여하기로 했다.

특히 우리은행은 작년 8월 KT와 컨소시엄을 꾸려 전국 2322개의 부대에 1만1534km에 달하는 네트워크 인프라 설치, 전송망·교환망 설치, 통합망관리센터 구축 등 사업의 금융주선권을 획득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급격한 금리상승과 위축된 시장분위기 등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축적된 주선 노하우와 실무경험을 바탕으로 대규모의 금융주선에 성공할 수 있었다"면서 "인프라금융 전문인력을 적극 활용해 앞으로도 국가와 사회 발전에 이바지하는 민간투자사업 금융주선과 투자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기업은행 측도 "대한민국 국가안보와 국방력 강화를 위한 정부 추진사업이라는 점이 투자를 진행하게 된 배경"이라며 "앞으로도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사회 인프라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언급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