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3일 화요일

  • 서울 14℃

  • 인천 14℃

  • 백령 12℃

  • 춘천 10℃

  • 강릉 10℃

  • 청주 12℃

  • 수원 15℃

  • 안동 12℃

  • 울릉도 12℃

  • 독도 12℃

  • 대전 14℃

  • 전주 13℃

  • 광주 13℃

  • 목포 14℃

  • 여수 14℃

  • 대구 13℃

  • 울산 12℃

  • 창원 12℃

  • 부산 13℃

  • 제주 15℃

현대두산인프라코어, 3Q 영업익 122% 늘었다···신흥·선진시장 호조

현대두산인프라코어, 3Q 영업익 122% 늘었다···신흥·선진시장 호조

등록 2022.10.25 16:02

이세정

  기자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올해 출시한 신형 미니굴착기 DX35Z-7. 사진=현대두산인프라코어 제공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올해 출시한 신형 미니굴착기 DX35Z-7. 사진=현대두산인프라코어 제공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올해 3분기에 매출 1조1769억원, 영업이익 747억원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1% 상승했고 영업이익은 122% 늘어났다.

매출은 신흥, 선진(북미, 유럽)시장의 증가분이 중국 시장의 감소분을 넘어서면서 증가했다. 신흥시장 매출은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인프라 투자 활성화로 전년동기 대비 21% 늘어났고, 선진시장의 매출은 경기 호조세와 판매 채널 강화, 소형굴착기, 컴팩트 휠로더(CWL) 등 다양한 신제품 출시 효과가 더해지며 20.3% 증가했다. 반면 중국시장의 경우 경기 침체 우려 및 코로나 확산에 따른 지역 봉쇄 영향 등으로 매출이 9.9% 감소했다.

영업이익 또한 상반기 물류 이슈 등으로 이연된 수요가 현실화 되면서 신흥, 선진 시장 수익성이 개선됐다. 특히 엔진 사업도 두 자릿수 영업이익률을 유지하며 전년 동기 대비 122%로 큰 폭의 상승세를 기록했다.

엔진 사업부문도 발전기, 산업용 소형장비 등에 쓰이는 엔진 수요가 큰 폭으로 급증하면서 매출은 전년대비 39.3% 증가한 2984억원을, 영업이익은 389억원을 기록하며 견고한 수익을 올렸다. 특히 제품 판매 증가에 따른 애프터 마켓(AS) 매출이 확대됨으로써 두 자릿수 영업이익률(13%)를 올렸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불안정한 국제 경영환경 속에서도 동남아, 중동, 라틴아메리카 등 자원국 중심으로 대규모 수주 계약을 확보한 상황"이라며 "이들 지역에서 점유율을 점차 확대해 나가는 동시에 대형기종 판매에 집중하며 수익성 제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웨이 이세정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