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중고차 시장 강자 '르노코리아 SM5'···그랜저 뛰어넘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가성비와 활용도 높은 'SM5·크루즈·SM3·엑센트·스타렉스'순으로
캠핑과 차박에 좋은 '올란도'와 대표 소상공인 차 '다마스·라보' 인기↑

thumbanil

르노코리아 SM5. 사진=르노코리아 제공

르노코리아 중형세단 SM5가 중고자동차 단종 모델 판매 시장에서 현대자동차 그랜저를 뛰어넘었다. SM5의 판매량은 전체 중고차 모델 중 가장 판매량이 높은 그랜저와 비교해서도 약 20%에 해당하는 수치로, 단종 모델임에도 중고차 시장에서 주요 모델로 유통되고 있다.

13일 K Car(케이카)가 올 3분기 누적 판매 데이터 분석 결과, 국내 단종 모델 중 가장 많이 판매된 차량은 '르노코리아 SM5'로 나타났다. 1998년 1세대 모델을 시작으로 2015년 3세대 부분 변경 모델 이후 신규 모델 출시가 없었던 SM5는 2016년 SM6 출시 이후 판매 간섭을 이유로 단종 수순을 밟았다. 결국 2019년 단종된 SM5는 중고차 시장에서 동급 차량 대비 높은 가성비로 꾸준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고객 선호도가 높은 주요 편의사양이 기본으로 적용돼 있는데다 기본 이상의 주행 성능을 보여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고 있다.

이어 세컨드카나 업무용, 생애 첫 차로 인기가 높은 준중형 및 소형 차량이 상위권에 올랐다. 2위는 쉐보레 크루즈(2018년 단종)가 올랐고, 3위는 르노코리아의 SM3(2020년 단종), 4위는 현대 엑센트(2019년 단종)가 자리했다. 또 '스타리아'의 신차 출고 지연이 지속되며 화물 운송과 어린이 및 학생 통학 등 다양한 활용도가 장점인 현대 스타렉스(2021년 단종)가 대체 차량으로 선택 받으며 5위에 올랐다.

이외에도 캠핑 및 차박 인기, 생계형 등 각기 다른 이유로 꾸준히 운전자들의 선택을 받는 차량들이 눈길을 끌었다. 캠핑 및 차박을 위한 가성비 최고의 차량으로 평가 받으며 꾸준한 인기를 자랑하는 쉐보레 올란도가 상위권에 자리했다. 올란도는 지난 2018년 단종됐지만, 넉넉한 내부 공간과 별도 작업 없이도 2·3열 좌석이 완전 평탄화가 가능하다는 장점 등으로 여전히 중고차 시장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또 작은 크기에도 넉넉한 적재공간, 좁은 길에서의 기동성, LPG 연료 사용 등의 장점으로 지난해 초 단종됐음에도 불구하고 '소상공인의 차'라고 불리며 생계형 차량으로 여전히 인기가 높은 쉐보레 다마스와 라보도 꾸준히 찾는 소비자들이 많았다.

정인국 K카 사장은 "높은 경제성과 다양한 활용도로 인해 중고차 시장에서는 단종 모델들도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면서 "케이카는 투명한 매입과 수준 높은 상품화 과정을 통해 단종 모델들도 고객들이 믿고 구매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2021년 10월 코스피 시장에 상장한 K Car(케이카)는 22년 업력을 이어가고 있는 국내 최대 직영중고차 플랫폼 기업이다. 케이카의 이커머스 서비스 '내차사기 홈서비스'는 2015년 업계 최초로 선보인 이래 매년 성장해 올해 2분기에는 전체 소매 판매량 중 49.8%를 차지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