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3일 토요일

  • 서울 19℃

  • 인천 18℃

  • 백령 14℃

  • 춘천 19℃

  • 강릉 23℃

  • 청주 19℃

  • 수원 20℃

  • 안동 19℃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9℃

  • 전주 20℃

  • 광주 19℃

  • 목포 17℃

  • 여수 18℃

  • 대구 20℃

  • 울산 20℃

  • 창원 20℃

  • 부산 20℃

  • 제주 19℃

"코로나 기간에도 불법사금융 피해 지속 증가···3년새 2배"

"코로나 기간에도 불법사금융 피해 지속 증가···3년새 2배"

등록 2022.10.03 14:55

이지숙

  기자

사진=연합뉴스 제공사진=연합뉴스 제공

코로나19 기간에도 고금리와 불법추심, 불법 대부 광고 등 불법사금융 피해가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최승재 의원이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에서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2018년 5030건이었던 불법사금융 피해 신고 건수는 지난해 9238건으로 2배가량 증가했다.

올해도 8월까지 6785건의 신고가 접수돼 증가세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금감원이 불법사금융 관련 경찰청에 수사를 의뢰하는 건수도 2020년 91건에서 지난해 633건으로 늘어났다.

최승재 의원은 "불법사금융을 근절하겠다던 금융당국의 대응책이 보여주기식 탁상행정이나 선언적 외침으로 남지 않도록 책임 있는 자세로 대책을 세워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