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5일 화요일

  • 서울 10℃

  • 인천 11℃

  • 백령 9℃

  • 춘천 11℃

  • 강릉 3℃

  • 청주 7℃

  • 수원 11℃

  • 안동 6℃

  • 울릉도 8℃

  • 독도 8℃

  • 대전 7℃

  • 전주 8℃

  • 광주 8℃

  • 목포 7℃

  • 여수 7℃

  • 대구 8℃

  • 울산 7℃

  • 창원 7℃

  • 부산 9℃

  • 제주 12℃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글로벌 UAM 사업 확장···英 버티컬에 전기식 작동기 10년간 공급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글로벌 UAM 사업 확장···英 버티컬에 전기식 작동기 10년간 공급

등록 2022.08.23 08:17

이세정

  기자

지난달 20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판버러 에어쇼에서 신현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장(왼쪽)과 마이클 세르벤카 버티컬 에어로스페이스 사장(오른쪽)이 공동협력의향서 체결 직후 버티컬사의 VX4 기체 앞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에어로스페이스 제공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UAM(도심항공교통) 사업 본격 확대를 위한 글로벌 광폭 행보에 나섰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영국의 버티컬 에어로스페이스(이하 버티컬)사와 약 1억6500만달러 규모(한화 약 2200억원)로 예상되는 eVTOL(전기수직이착륙기)용 전기식 작동기 장기 개발·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버티컬사가 오는 2025년 상용화를 목표로 개발중인 4인승 에어택시 VX4의 적용될 전기식 작동기 3종(조정면, 틸트, 블레이드 피치 제어)을 2025년부터 2035년까지 10년간 독점 공급할 예정이다.

또 VX4에 최적화된 전기식 작동기의 개발 및 공급으로 영국 민간항공국과 유럽 항공안전국으로부터 eVTOL 항공기에 요구되는 기체인증을 획득하고 대량생산 및 공급체계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지난달 영국 런던에서 열린 판버러 에어쇼에서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버티컬사와 'eVTOL용 전기식 작동기 공동개발 및 파트너십을 위한 공동협력의향서'를 체결한 바 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앞으로 추가 양산 물량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아감은 물론 향후 사업확대 등의 파트너십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최근에는 미국 오버에어사와 UAM 기체의 엔진 역할을 하는 '배터리 기반 전기 추진 시스템'의 개발 계약을 체결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이번 계약으로 UAM용 친환경 파워트레인(동력의 발생 및 전달 장치)의 핵심 구성품인 배터리팩과 모터를 2023년까지 오버에어사에 개발 및 공급할 예정이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공급하는 전기 추진 시스템은 오버에어사 에어택시의 시제품(XP-1)에 장착되며 성공적으로 성능이 검증될 경우 상용화될 오버에어사의 UAM 기체 '버터플라이'에 적용하게 된다. 이와 관련, 지난 6월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한화시스템과 함께 오버에어사가 진행한 총 1억1500만달러(약 1440억원) 규모의 시리즈B (스타트업의 두번째 단계 자금조달) 투자에도 참여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관계자는 "그동안 각 종 항공기 및 전투기 등 다양한 우주항공 엔진 및 구동 분야에서 쌓아온 풍부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전기추진시스템과 전기식 작동기 등의 친환경 UAM 파워트레인 사업으로 미래 모빌리티 분야 기술 선도기업으로 성장해 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K-UAM 로드맵을 통해 2040년 세계 에어모빌리티 시장을 약 730조원으로 추산했다. 미국의 투자은행 모건스탠리는 시장 성장성을 이보다 크게 산정, 2040년까지 글로벌 UAM 시장이 1조5000억달러(한화 약 1875조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뉴스웨이 이세정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