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3일 토요일

  • 서울 21℃

  • 인천 18℃

  • 백령 18℃

  • 춘천 25℃

  • 강릉 22℃

  • 청주 23℃

  • 수원 21℃

  • 안동 24℃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24℃

  • 전주 21℃

  • 광주 21℃

  • 목포 19℃

  • 여수 18℃

  • 대구 24℃

  • 울산 18℃

  • 창원 20℃

  • 부산 18℃

  • 제주 17℃

"철강업계, 공급망 안정화 기여하고 슈퍼사이클 이후 대비해야"

"철강업계, 공급망 안정화 기여하고 슈퍼사이클 이후 대비해야"

등록 2022.06.09 11:00

수정 2022.06.09 11:20

이승연

  기자

산업부·철강협회 주관 '23회 철의 날' 기념 행사 개최 국내 철강 빅5 CEO 참석...중장기 경쟁력 강화 방안 논의

사진=포스코 제공사진=포스코 제공

정부가 국내 철강 업계에 대중소 상생과 공급망 안정화 기여, 슈퍼사이크 이후 대비 등을 당부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철강협회는 9일 서울 포스코센터에서 제23회 철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국내 공급망 안정화를 위한 철강업계의 역할 및 중장기 경쟁력 강화방안을 논의했다.

'철의 날'은 우리나라 최초의 고로인 1973년 6월 9일 포스코 포항제철소에서 첫 쇳물이 생산된 것을 기념해 2000년부터 개최됐으며, 올해로 23회째를 맞이한다.

이날 행사에는 장영진 산업부 제1차관을 비롯 최정우 철강협회장, 김학동 포스코 부회장, 안동일 현대제철 사장,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 곽재선 KG동부제철 회장, 이휘령 세아제강 부회장, 조석희 TCC스틸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공식 행사 전 비공개로 진행된 사전간담회에서 장영진 차관은 최정우 철강협회장 등 철강업계 주요 인사들과 만남을 가지고, 철강분야 탄소중립 실현방안, 통상현안 등 철강업계 주요 현안과 관련한 업계 의견과 건의사항 등을 청취한 것으로 전해졌다.

장 차관은 이날 축사에서 "글로벌 공급망 재편, 원자재 가격 상승 등 녹록치 않은 대내외 여건을 극복하기 위해 민간이 끌고 정부가 미는 경제구조가 필요하다"며 "밸류체인의 앞 부분에서 전 산업에 기초소재를 공급하는 철강산업의 중요성이 큰 만큼 정부가 철강 업계의 동반자가 돼 업계 애로해소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다만 철강 업계에 대해선 공급망 안정화를 위한 원자재 확보 노력, 자동차·조선 등 국내 수요 산업과의 상생 강화, 슈퍼 사이클 이후의 선제적 대비 등을 당부했다.

특히 장 차관은 중장기적 관점에서 양적 확대가 아닌 질적 성장을 위한 투자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하며 탄소국경조정, IPEF 등 글로벌 통상 환경 변화 대응 및 수요 산업 변화에 따른 신소재 개발 등이 새로운 기회가 될 수 있다고 언급했다.

아울러 탄소중립 이행 과정에서 수요가 증가해 업계에서 우려가 커지고 있는 철스크랩 수급과 관련하여, 철스크랩 등 철자원을 확보하고 관리하기 위한 대책을 수립할 예정임을 밝혔다.

이날 한국철강협회와 포스코, 현대제철, IBK기업은행은 최근 원자재가 상승 등으로 유동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철강업계 중소중견기업을 지원하고 ESG 경영을 유도하기 위해 1500억원 규모의 '철강 ESG 상생펀드'를 조성하고 협약식을 진행했다.

'철강 ESG 상생펀드'는 철강 중소기업의 ESG 경영을 위한 운전자금으로 이용될 예정이며, 출연기업 또는 협회의 추천을 받고 ESG 경영 계획을 제출한 기업은 시중금리 대비 1.43%p 감면된 우대금리로 자금 대출을 이용할 수 있다.

펀드 총액 중 일부는 출연 대기업과 협력관계가 없는 기업도 철강협회의 추천을 통해 지원받을 수 있게 해 보다 다양한 철강 기업들이 펀드를 활용할 수 있게 했다.

또한 2020~2022년에 운용했던 '철강상생협력펀드(1000억원 규모)'보다 금리 감면과 대출한도를 확대해 중소 철강기업에게 보다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이전 펀드의 운용실적에 비추어 볼 때, 200개 이상의 철강 관련 기업이 금번 펀드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장영진 차관은 이날 포스코 스틸리온 윤양수 대표이사 등 철강 산업 발전 유공자 32명에게 훈포장과 표창을 수여했다.

윤양수 포스코스틸리온 대표이사는 컬러강판 통합브랜드 '인피넬리' 런칭을 통해 친환경 컬러강판을 생산하고 환경개선에 기여한 공로로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심규승 일진제강 대표이사는 국내 최초로 무계목 강관의 국산화에 성공하였으며 금속 성형분야의 부품소재 개발에 기여한 공로로 동탑산업훈장을 받았다.

이동철 동국제강 상무는 국내 철강시장의 보호와 안정화에 기여한 공로로 산업포장을 수상했으며, ▴대통령 표창은 김병진 현대제철 상무와 고재윤 포스코 상무보, ▴국무총리 표창은 이익재 창원벤딩 대표이사와 한국철강 허영근 부장,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은 이수원 고려제강 부장 등 25명이 받았다.

뉴스웨이 이승연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