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6일 금요일

  • 서울 24℃

  • 인천 26℃

  • 백령 25℃

  • 춘천 24℃

  • 강릉 27℃

  • 청주 26℃

  • 수원 25℃

  • 안동 26℃

  • 울릉도 25℃

  • 독도 25℃

  • 대전 25℃

  • 전주 28℃

  • 광주 27℃

  • 목포 28℃

  • 여수 26℃

  • 대구 28℃

  • 울산 26℃

  • 창원 28℃

  • 부산 27℃

  • 제주 27℃

금융 권광석 우리은행장 “소비자 중심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도약”

금융 은행

[신년사]권광석 우리은행장 “소비자 중심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도약”

등록 2022.01.03 17:04

차재서

  기자

사진=우리은행 제공사진=우리은행 제공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마이데이터 등 신사업과 디지털 전환에 적극 대응해 ‘소비자 중심 넘버원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도약하자는 새해 목표를 제시했다.

3일 권광석 행장은 ‘2022년 신년사’를 통해 “전통은행의 틀을 과감히 벗어던지고 창조적인 시각과 혁신적인 도전으로 더 높이 도약해야 한다”며 이 같이 밝혔다.

특히 권 행장은 마이데이터 사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플랫폼 기업의 도약은 ‘소비자를 깊이 아는 것’에서부터 출발하는데 이를 가능토록 하는 게 바로 ‘마이데이터’란 설명이다.

권 행장은 “아직 마이데이터 서비스 초기 단계라 경쟁사 간 차별점이 드러나진 않지만 물밑에선 유니크한 ‘소비자 인사이트’를 얻고자 무한 경쟁이 펼쳐지고 있다”면서 “시장을 조기에 선점해 가능한 데이터를 얻는 게 시급한 과제”라고 진단했다.

이어 “데이터가 많으면 많을수록 차별화된 ‘인사이트’를 얻고, 나아가 소비자에게 보다 경쟁력 있는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권 행장은 기존 공급자 중심의 사고에서 벗어나 ‘소비자 중심’으로 모든 해답을 찾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권 행장은 본업 경쟁력 혁신과 지속성장기반 확대에 대해서도 주문했다.

권 행장은 “플랫폼이 가진 혁신은 온라인에만 국한돼서는 안된다”면서 “강력한 무기인 대면 채널이 더욱 고도화되고, 나아가 비대면과 옴니채널 등 소비자와 접점이 이뤄지는 모든 채널에서 편리하게 우리은행을 이용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가장 기본이 되는 금융업(業) 본원의 경쟁력을 혁신적으로 강화해야 한다”면서 “그래야만 온라인 위주의 빅테크 플랫폼과 차별화된 온·오프라인 그리고 시장을 아우르는 강력한 금융플랫폼이 될 수 있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특히 원(WON)컨시어지의 스케일업과 디지털데스크 등의 혁신으로 금융서비스 공백을 최소화하는 동시에 초개인화된 상품과 서비스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해야 한다는 게 그의 견해다.

이밖에 권 행장은 “시시각각 변화하는 시장 상황을 미리 예측하고 대비하는 것 역시 중요하다”면서 “중소기업 영역으로의 영업 확대와 글로벌·IB 부문의 수익성·건전성 강화, 코로나 피해기업 대출 상환유예 종료를 고려한 여신 포트폴리오의 최적화 등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약속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