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17℃

  • 인천 17℃

  • 백령 12℃

  • 춘천 21℃

  • 강릉 25℃

  • 청주 20℃

  • 수원 18℃

  • 안동 22℃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21℃

  • 전주 23℃

  • 광주 24℃

  • 목포 21℃

  • 여수 22℃

  • 대구 25℃

  • 울산 22℃

  • 창원 26℃

  • 부산 22℃

  • 제주 19℃

삼바·현대차 등,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지수 신규 편입

삼바·현대차 등,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지수 신규 편입

등록 2021.11.13 16:49

정백현

  기자

인천 송도 삼성바이오에피스 신사옥 전경. 사진=삼성바이오에피스 제공인천 송도 삼성바이오에피스 신사옥 전경. 사진=삼성바이오에피스 제공

삼성바이오로직스, SK텔레콤, 카카오, 현대자동차, 현대글로비스, 현대모비스가 올해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 지수(DJSI World)’에 새롭게 포함됐다.

KPC한국생산성본부(이하 KPC)는 13일 이같은 내용의 2021 DJSI 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1999년 처음 평가가 시작된 DJSI는 경제적 성과뿐만 아니라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측면의 성과까지 종합적으로 고려하는 지속가능성 평가·투자 지수로, 기업의 지속가능경영 및 책임투자 기준으로 활용된다.

KPC가 공개한 평가 결과에 따르면 글로벌 기업을 대상으로 한 ‘DJSI 월드 지수’에는 평가 대상 2544개 기업 중 12.7%인 322개 기업이 편입됐으며 이 중 국내 기업은 21개다.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609개 기업을 평가한 'DJSI 아시아퍼시픽 지수'에는 국내 기업 32개를 포함한 153개 기업이 편입됐다.

국내 203개 기업을 평가 대상으로 한 ‘DJSI 코리아 지수’에는 43개 기업이 편입됐다.

지수별 세부 내용을 들여다보면 월드 지수에 SK텔레콤, 카카오, 현대차 등 6개 기업이 신규 편입됐다. 삼성전기는 13년 연속, 삼성증권·에쓰-오일·현대건설은 12년 연속, 미래에셋증권·SK·LG전자는 10년 연속 편입됐다.

이밖에 신한금융지주회사(9년), 삼성SDI[006400](7년), 코웨이·KB금융지주·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6년), 삼성물산(5년) 등도 장기 편입됐다.

아시아퍼시픽 지수에는 두산중공업, 삼성바이오로직스, 우리금융지주, 카카오, 현대차가 신규 편입됐다.

아시아퍼시픽 지수에 장기 편입된 기업으로는 삼성SDI, 삼성전기, 신한금융지주회사, SK텔레콤, LG화학, KB금융지주, 현대제철 등이 있다.

코리아 지수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 SK케미칼, LG이노텍, 카카오가 신규 편입됐다.

올해 DJSI 평가를 보면 글로벌 기업의 평균점은 작년 대비 0.6점 하락한 76.5점이었던 반면 국내 기업의 평균점은 1.1점 상승한 70.9점으로 국내 기업의 전반적인 수준 향상이 나타났다.

글로벌 기업과 국내 기업의 평균점 차이는 5.6점으로 여전히 격차가 있지만, 작년의 7.3점 차이에서 1.7점 개선됐다.

업종별로 보면 식료품, 석유 및 가스, 가전 및 여가용품, 자동차, 자동차 부품, 금융 서비스 등이 글로벌 평균보다 높았다. 철강, 운수 및 교통인프라 산업은 글로벌 평균과 점수가 같았다.

또한 국내 기업의 DJSI 평가 항목 중 지배구조와 리스크 부문 점수는 글로벌 기업 대비 각각 26.4점, 16점 낮아 상당한 격차가 존재했다. 기후변화 전략도 점수 차가 10점 이상이었다.

다만, 지배구조, 윤리강령, 인재 유치·유지 항목은 작년 대비 격차가 개선됐다.

최근 중요성이 높아지는 기후변화 항목과 관련 KPC 지속가능경영본부 김하경 연구원은 “올해 ‘기후 관련 재무정보 공개 협의체’(TCFD) 적용, 기후변화 시나리오 도입 등 기후변화 관련 요구 수준이 높아졌다”면서 “기후변화 이슈와 관련한 상세한 관리방안을 수립하지 않은 기업은 점점 대응하기 어려운 문항이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올해부터는 개별 기업에만 안내하던 상세 ESG 평가 결과가 S&P 글로벌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따라서 각 측면의 점수와 지배구조, 윤리경영 등 항목별 점수를 상세하게 확인할 수 있으며 특히 산업별 평균 및 최고 점수가 공개돼 기업별 ESG 평가 결과의 상대적 수준 분석도 가능하다.

연합뉴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