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3월 20일 월요일

  • 서울 11℃ 날씨

  • 인천 10℃ 날씨

  • 백령 3℃ 날씨

  • 춘천 13℃ 날씨

  • 강릉 14℃ 날씨

  • 청주 14℃ 날씨

  • 수원 10℃ 날씨

  • 안동 14℃ 날씨

  • 울릉/독도 12℃ 날씨

  • 대전 12℃ 날씨

  • 전주 11℃ 날씨

  • 광주 13℃ 날씨

  • 목포 11℃ 날씨

  • 여수 12℃ 날씨

  • 대구 17℃ 날씨

  • 울산 14℃ 날씨

  • 창원 13℃ 날씨

  • 부산 13℃ 날씨

  • 제주 13℃ 날씨

뉴스웨이 로고

산업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 녹색전환연합 참여···“의미있는 변화 노력”

산업 자동차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 녹색전환연합 참여···“의미있는 변화 노력”

등록 2021.04.22 11:03

윤경현

  기자

한국+스웨덴, 민관협력 프로젝트2050년 탄소 중립 사회 노력 지지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는 22일 ‘한국+스웨덴 녹색전환연합’ 참여에 대해 “앞으로 도로를 넘어 지구의 안전을 위해 우리의 새로운 역할을 고민하고 고객들에게 더 나은 미래를 제안할 수 있는 의미있는 변화를 만들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동안 ‘안전의 대명사’로서 볼보자동차는 도로 위 인간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노력해왔다. 그러나 오늘날 우리가 마주하고 있는 가장 큰 위협의 대상은 바로 기후 변화”라고 말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가 한국의 녹색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출범한 주한 스웨덴 민관 협력 이니셔티브에 참여한다.

이는 주한 스웨덴 대사관, 주한 스웨덴 무역 투자 대표부, 스웨덴 상공회의소와 함께 운송 및 건설, 에너지, 제조, 소매, 폐기물 관리 등 13개 스웨덴 기업이 동참하는 최초의 민관 협력 프로젝트다.

2050년까지 녹색 및 탄소 중립 사회로의 전환을 향한 한국 정부의 노력을 지지하며 이를 달성하기 위한 각 산업계의 구체적인 조치를 제안하기 위해 발족됐다.

이를 위해 앞으로 각 산업 부문별 구체적인 로드맵 설정을 지원하는 것을 비롯해 임직원 및 소비자, 주요 가치 사슬에서의 지속가능한 문화를 만들어나가기 위한 노력들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2040년 탄소 중립을 목표로 한 △2030년 완전한 전기차 기업으로 전환 △전체 공급망 전반에 걸친 CO2 감축 조치 △에너지 효율 개선을 위한 노력 및 자재와 자원의 효율적 사용 등 업계 최고 수준의 지속가능성 전략을 인정받고 있는 볼보자동차는 모빌리티 기업으로서 녹색 성장을 위한 과제들을 지속적으로 모색하고자 이번 연합에 동참하게 됐다.

특히 국내에서도 △오피스 및 리테일, 브랜드 주관 행사 내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 제한 △업계 최초 디젤 판매 중단 △전 차종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도입 등의 선제적인 조치를 취하고 있는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앞으로도 국내 모든 비즈니스 환경 및 고객과 소통하는 접점에서 환경을 배려한 새로운 혁신들을 선보이기 위한 노력들을 지속해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1968년 세계 최초로 환경 보호법을 제정한 바 있는 스웨덴은 기술 주도를 통한 녹색 전환의 최전선에 위치하고 있는 국가다. 특히 2045년까지 탈 석탄을 목표로 세운 최초의 국가이며 지난해에는 193개 UN 회원국 중 지속가능한 개발 성과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뉴스웨이 윤경현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