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6일 일요일

  • 서울 19℃

  • 인천 18℃

  • 백령 18℃

  • 춘천 17℃

  • 강릉 19℃

  • 청주 20℃

  • 수원 18℃

  • 안동 19℃

  • 울릉도 21℃

  • 독도 21℃

  • 대전 20℃

  • 전주 21℃

  • 광주 22℃

  • 목포 23℃

  • 여수 23℃

  • 대구 21℃

  • 울산 20℃

  • 창원 21℃

  • 부산 21℃

  • 제주 20℃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생활·금융 플랫폼 기업으로”

[신년사]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생활·금융 플랫폼 기업으로”

등록 2021.01.04 11:11

장기영

  기자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생활·금융 플랫폼 기업으로” 기사의 사진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사진>은 “2021년을 더 큰 미래상을 이뤄나갈 원년으로 삼아 카드를 넘어 진정한 ‘생활·금융(Life & Finance) 플랫폼’ 기업으로 변화해야 나가자”고 4일 강조했다.

임 사장은 이날 신년사를 통해 “지난 4년간의 ‘딥(Deep)’ 전략 성과를 바탕으로 뉴노멀 시대에 맞는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확신시켜 나가야 한다”며 이 같이 밝혔다.

임 사장은 올해 전략방향으로 ‘딥 택트(DEEP-tact)’를 발표했다.

이를 달성하기 위한 4대 과제로는 ▲디지털(Digital Contact) ▲경제(Economic Contact) ▲확장(Extended Contact) ▲개인화(Personalized Contact)를 제시했다.

신한카드는 모바일 플랫폼 ‘신한페이판(PayFAN)’을 모든 금융과 생활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내 대표 생활·금융 플랫폼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또 고객에게 적합한 대출중개 및 오토금융 플랫폼과 개인사업자 금융플랫폼 활성화에 나선다.

이와 함께 이종 업종과의 협업을 통해 차별화된 경험을 창출하고, 해외에서는 기존 사업 고도화와 신규 투자를 병행할 예정이다. 디지털로 구현하는 초개인화 상품, 서비스를 통해 더 많은 고객들에게 최적의 혜택을 제공하고 소비자 보호 역량도 높인다는 방침이다.

임 사장은 “카드, 할부금융 등 본원적 경쟁력 강화와 더불어 빅데이터, 디지털 경쟁자들에 앞서는 확실한 실행력을 보여줘야 한다”고 당부했다.

뉴스웨이 장기영 기자

ad

댓글